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오늘 읽은 책
본편에서 사건이 휘몰아치듯이 진행되서 너무 재밌어가지구.. 빨리 읽어버려서 페이지 넘어갈때마다 아쉬웠는데 두번째 외전도 있어서 그래도 약간 마음의 위로가 됩니다. 외전들은 한글자씩 아껴서 봤어요 진짜ㅠㅠ 제가 알파오메가 세계관을 좋아하는 여러가지 이유중에 하나가 각인이나 기타 이유로 원앤온리라서 서로가 없으면 절대 안되는, 심지어 목숨까지도 위험하게 되는 그런 절절함 때문이거든요. 이 소설이 그런 제 취향을 완벽하게 저격하는 소설이예요. 외전에서도 둘이 아주 죽고못사는 모습이 굉장히 흐뭇합니다^^
goodsImage

[BL] 유전적 결함

플로나 저
MANZ’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