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붉은 손가락

[도서] 붉은 손가락

히가시노 게이고 저/양윤옥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붉은 손가락

 

가가형사 시리즈 중... 딱 하나 이것을 읽지 않고 있었다.

 

도서관에 없더라고...

그래서 알라딘에 많길래 사러 갔더니...

구매이력이 있었다.

집에 와서 보니... 있더라...

도대체 나 언제 산 거니? 나 정신 나갔나봐.

암튼 읽었다.

 

얇다.

이야기 구조도 아주 단순하다.

 

표지에.... 이보다 더 슬픈 추리소설은 없다!

별 다섯 개로는 부족하다.

열 개, 아니 그보다 더 헌정하고 싶은 작품이다.

아마도 이 책을 뛰어넘을 소설은 당분간 만날 수 없을 것이다.

-아마존 재팬 독사 서평 중...

 

표지 (뒷면)

이 집에는 숨겨진 진실이 있어.

그건 반드시 이 집에서 그들 스스로 밝히도록 해야 돼.”

47세 중년 가장 아키오, 그의 아내 야에코, 중학생 아들 나오미,

치매에 걸린 노모와 함께 살아가는 이 집의 정원에서

어느 날 어린 소녀의 시체가 발견된다…….

사건을 은폐하기 위한 이들의 깜짝 놀랄 음모와 반전,

그리고 이를 파헤치는 가가 형사의 치밀한 두뇌 플레이.

히기시노 게이고 특유의 감동과

긴박감 넘치는 흡입력이 어우러진 또 하나의 역작!

 

히가시노 게이고의 매직이 시작된다!

중간에 책 읽기를 도저히 멈출 수가 없다.

 

반전의 쾌감, 반전의 서글픔,

반전의 감동까지 느껴지게 하는 추리소설!

 

 

자식을 키우고 있는 한 부모로서 정말 자식 잘 키워야지...

부모가 있는 자식으로서... 나는 잘 해야지... 그런 생각을 함께 했다.

아니다... 나는 잘 하고 있나?

아이를 너무 오냐오냐 키우고 있지는 않나... 아주 크게 반성을 해보고...

 

하긴.... 그 가장과 부인은 정말 나쁜 인간이라서...

이 이야기의 제법 흥미로운 부분은 치매 걸린 노모의 흔해빠진 자식 사랑으로 무조건 덮고 가려는 모습이 나오지 않는 것...

근데 아들을 왜 그렇게 키우신 거지.. 아주 현명하신 분이고 딸도 아주 잘 키우셨는데...

자식을 키우는 일은... 남의 일이 아니니까.. 함부로 말하기도 그렇고.. 암튼..

 

가가형사 아버지의 마지막 모습도 나온다.

비장하다.

기도의 막이 내릴 때를 먼저 보고 와서인지...

아버지의 마지막 모습과 가가의 모습(나중에 어머니의 모습마저)... 이 집안 식구들은 왜 이렇게 비장한지.. 화가 나려고 한다. 속이 상할 만큼...

금방 읽을 수 있고 나름 생각할 거리도 던져 주는 좋은 독서였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