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살인마에게 바치는 청소지침서

[도서] 살인마에게 바치는 청소지침서

쿤룬 저/진실희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예전에 재미있게 읽었던 소설중에 '덱스터'라는 작품이 있었습니다.

'드라마'로도 제작되어 인기를 끌었는데요..

자신이 입양한 아이가 '사이코패스'임을 안 '양부'가 그를 '훈련'시키고

'살인자'들만 잡는 '살인자'로 훈련된 '덱스터'가

'연쇄살인마'들을 '사냥'한단 내용입니다.

 

소설속 주인공인 '스넨'을 보면 '덱스터'가 연상되지만..

사실 '스넨'은 '덱스터'와 비교할수 없이 불행한 삶을 살았습니다

(덱스터는 입양후에는 좋은 환경에서 자랐습니다...)

그리고 그가 '연쇄살인마'를 '사냥'하는 이유도 '복수'라는게 다르구요.

 

이야기의 시작은 '사축'당하는 '샤오쥔'이라는 여인의 모습입니다.

'박봉'에 '야근'에 '사내왕따'에 '스트레스'만땅인 그녀..

'스트레스'를 풀려고 '심야영화'를 모처럼 보러 왔는데.

집으로 돌아오다가 누군가에게 납치당합니다.

 

'살인마'는 '샤오쥔'을 '욕실'에 묶어놓고 ..

자신의 불행한 삶을 한탄하는 그녀..그때 누군가가 '방문'하는데요..

 

한 '미소년'이 '살인마'를 살해하고...

죽어가는 '살인마'에게 '청소에티켓'을 가르칩니다.

그후 '샤오쥔'을 풀어주며..절대로 '경찰'에 '신고'하지 말라고 하는데요

'신고'하면 '그들'이 '샤오쥔'을 찾을 것이라고...'경고'를 하는데요

 

그리고 돌아온 '미소년',

'스넨'이라는 '소년'은 '살인마'의 집에 오기전 '검색'했던 '다크웹'을 떠올립니다

그곳은 연쇄살인마 '잭 더 리퍼'를 숭배하는 'JACK'

 

'스넨'은 이들을 하나씩 찾아내 '제거'하는데요..

그리고 그들을 죽일때마다

'결벽증'인 그는 그들에겐 이젠 쓸모도 없을 '청소지침서'를 알려줍니다..

 

그리고 '스넨'의 이야기가 시작이 됩니다..

그의 과거 이야기...

눈앞에서 소중한 사람을 'JACK'의 '조직원'에게 잃은후

그들을 모두 없애는 것을 생애 목표로 잡은 그..

그리고 그를 도와주는 사람들도 나옵니다..

 

읽다보면 'JACK' 소속의 수많은 '살인마'들이 나옵니다.ㅠㅠ

하나같이 정말 잔혹한 넘들인데요..

'묘사'가 너무 '디테일'해서 ...읽는데 힘들기도 했는데 말이지요..

 

전 세계에 퍼져있는 이넘들...

(근데 왜 한국이 가장 많아, 일본이 옆에 있는데...이런건 1위 안해도 됨..)

'홍콩'에 있는 넘들과 싸우는 것도 쉽지 않은데..

언제 이넘들을 다 잡을수 있을련지?

'스넨'의 '복수'는 언제나 끝이 날지 말입니다...

 

정말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가독성'도 완전 좋고..ㅋㅋㅋ

'캐릭터'들도 맘에 들고..

'마무리'도 괜찮고 말입니다..

넘 잔인한게 좀 흠이긴 하지만....전체적으로 좋았습니다.

 

현재 '살인마에게 바치는 청소지침서'뿐만 아니라

후속작인 '선생님이 알아서는 안되는 학교폭력 일기'와

'판매상에게 잊힌 시체보관 기록노트'까지 모두 '영화화' 예정이라는데요.

 

후속편도 얼른 국내에 출간이 되면 좋겠습니다...

뒷 이야기가 너무너무 궁금하네요^^

재미있게 읽은 책이였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