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나쁜아이들

[도서] 나쁜아이들

쯔진천 저/서성애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나쁜 아이들'은 프로파일러 '옌량'교수를 주인공으로 한 '추리의 왕'시리즈 두번째 작품입니다.

첫번째 작품인 '무증거 범죄'와 세번째 작품인 '동트기 힘든 밤'을 잼나게 읽었는지라

이번 작품도 믿고 구매를 했는데요..

 

'옌량'이 아끼던 애제자 천재 '장둥성'은 '박사'의 길을 저버리고

'옌량'의 조카인 '쉬징'과 결혼하여 '데릴사위'로 들어가는데요

그리고 현재 '수학교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장둥성'의 결혼생활은 행복하지 않았는데요..

'쉬징'은 바람을 폈고, 그에게 '이혼'을 요구했습니다

거기다가 결혼전 '재산공증'을 마친지라.

지금 '이혼'하면 빈손으로 나가는 그였기에...

'장인'과 '장모'를 데리고 '싼밍상'정상에 올라가 그들을 절벽에서 밀어버립니다.

 

완전 범죄라고 생각했던 '장둥성'

그러나 세명의 '아이'들이 그 모습을 '영상'으로 찍고 있었는데요

더군다나 이 '아이'들은 '착한'아이들이 아니였습니다.

 

그리고 주인공인 '주차오양'

아버지가 바람핀 여자와 재혼하고, 어머니와 단둘이 사는 그는..

현재 반에서 1위를 하고 있지만..

그를 질투하는 '예츠민'이라는 아이에게 지능적으로 괴롭힘을 당하고 있는데요

 

'예츠민'에게 호되게 당하고 집으로 돌아온날..

옛 절친이던 '딩하오'와 '푸푸'라는 소녀가 찾아옵니다.

'고아원'을 탈출했다는 두 아이..

 

'주차오양'은 '딩하오'와 '푸푸'를 데리고

'배경'을 찍기 위해 '싼밍상'에 올라갑니다.

그때 '노부부'가 추락했다는 사실에 놀라는데요.

집으로 돌아온 이들은 자신들이 찍은 '동영상'을 확인하다가.

'장둥성'이 '노부부'를 밀어버리는 모습을 확인합니다.

 

그러고보면 이때 이 아이들이 바로 '경찰서'에 '동영상'을 가져다 주었다면

이후에 일어나는 모든 죽음은 막을수 있었을텐데 말입니다.

 

그러나 '딩하오'와 '푸푸'는 '경찰서'에 가면

자신들은 다시 지옥같은 '고아원'에 끌려간다면서

'장둥성'을 찾아가 '동영상'을 댓가로 '돈'을 요구하자고 하는데요

 

한편 '옌랑'교수는 갑작스러운 조카 '쉬징'의 방문을 받습니다.

자신의 남편인 '장둥성'이 부모를 살해했다는 것이지요..

'옌랑'교수 입장에서는 '장둥성'이 애제자였는지라, 그럴리 없다면서

'쉬징'을 돌려보내지만..

얼마후 '쉬징'이 의문의 죽음을 맞이하자, 사건에 '관심'을 가지게 됩니다.

 

우리는 '아이들'을 보고 순수하다고 말합니다.

그러나 요즘 '소년'들의 모습을 보면 그것도 옛말인데요..

'일탈'의 정도가 벗어나 '어른'들도 혀를 내밀정도로 잔혹함을 보여주고..

거기다가 얼마나 교활하고 꾀가 많은데..

 

그럼에도 법은 여전히 아직도 '아이들'이 순수했던 시절에 머물러있고

'아이들'은 자신들이 '소년법'에 해당됨을 알고

악용하는 '상황'도 벌여지는데 말입니다.

 

물론 '아이들'의 '일탈'뒤에는 '나쁜어른'들이 '존재'합니다.

'아이들'이 어릴적부터 보고 배운게 ...

그리고 그 '분노'를 엉뚱한 곳에 풀게 되지요...

 

참 읽으면서 씁쓸한 작품이였습니다..

연이은 '아이들'의 '일탈'과 그리고 그로 인한 연이은 죽음들....

씁쓸한 '결말'까지,

마지막 '옌량'의 고뇌가....마음에 와닿던데 말입니다.

 

이 작품은 '은비적각락'이라는 제목으로 '웹드라마'로 나왔고

엄청 인기를 끌었다고 하는데요

나중에 기회되면 드라마도 보고 싶습니다..잼날거 같더라구요..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