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죽어 마땅한 자

[도서] 죽어 마땅한 자

마이클 코리타 저/허형은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얼마전에 영화로도 개봉되었던 '내가 죽기를 바라는 자들'의 작가인

'마이클 코리타'의 '신작'인 '죽어 마땅한 자'입니다.

이 작품도 '영화'로 나온다고 해서 궁금했었는데요..

그래서 나오자 말자 바로 구매한....ㅋㅋㅋㅋ

 

소설의 시작은 '니나'라는 여인과 그녀를 어떻게 죽일지? 고민하는

'킬러'형제의 모습입니다..

덜덜 떨고 있는 '니나'를 두고 섬뜩한 대화를 나누는 두사람..

그런데 알고보니 ... '킬러'형제는 '니나'의 '죽음'을 '위장'중이였는데요.

 

그리고 10년후...

'헤일리'와 '닉'을 키우고 살던 홀애비 '더그'

그가 갑작스러운 '교통사고'를 당하게 됩니다.

 

'헤일리'는 아버지 '더그'가 시킨대로...

한번도 본적도 없는 '리아'이모에게 '연락'을 합니다

'아버지'가 죽었다고..

 

연락을 받은 '리아'

사실 그녀는 '헤일리'와 '닉'의 친모인 '니나'였습니다..

 

10년전 악명높은 군수업체의 회장인 '라워리'의 아들의 '조종사'였던..'니나'

'아버지' 못지 않게 '악인'이였던 '라워리'의 '아들'은 '살인'을 저질렸고

'니나'는 '목격자'로서 '증언'을 하고..

이후 '라워리'의 '아들'은 '자살'을 했습니다.

 

사랑하는 '아들'의 죽음에 '분노'한 '라워리'는 '니나'를 죽이려고 했고

'니나'는 '죽음'을 위장한채

'리아'라는 이름으로 10년동안 살아왔는데요..

 

그런데 갑작스러운 '남편'의 죽음..

'리아'는 '헤일리'와 '닉'을 데리려 오며

'라워리'가 자신을 찾을지도 모른다고 '지인'에게 '부탁'을 합니다.

 

그러자 '지인'은 10년전 '리아'를 구해준..

'킬러'형제의 아들 '댁스 블랙웰'을 '고용'하는데요.

 

'리아'의 걱정대로, '라워리'는 그녀가 나타났음을 알게 됩니다.

이에 그녀를 죽이기 위해 두 명의 '킬러'를 보내게 되는데요..

'마빈 샌더스'와 '랜달 폴라드'

 

이들은 '교도소'에 있다가, '라워리'의 도움으로 '탈옥'한후...

'리아'를 찾기 위해 가는 곳마다 '학살'을 벌입니다.

 

그런데 '리아'의 '조력자'로 오는 '댁스 블랙웰'도 만만치 않는 '행동'들을 하는지라

내내로 '리아'는 믿어야 할지 고민하는데 말입니다.

 

아이들을 지키기 위한 '리아'의 사투..

과연 그녀는 무사히 살아남을수 있을지??

 

정말 '영화'를 보는듯한 '몰입감'과 '가독성'

그래서 '영화'로 만들면 잼나겠다 싶었는데..

아니나 다를까 현재 '진행중'이라고 하는데요.

잘만 만들면 '대박'일듯 ㅋㅋㅋㅋ

 

'마이클 코리타'의 작품도 어느새 믿고보게 되는데요..

잼나게 읽었고 앞으로도 기대해보겠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