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더멘토 공부의 기술 The Mentor The Art of Study

[도서] 더멘토 공부의 기술 The Mentor The Art of Study

명훤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4점

학교다닐때 공부를 더 열심히 할 걸 하는 후회를 할 때가 있거든요. 그러면서도 지금 필요한 게 있어 공부를 해보자 하면 왜이리 공부 할 시간을 미루기만 하는건지, 이게 습관인건지, 그냥 내가 공부를 싫어하는 건지 여전히 오리무중입니다. 그래서 아이들에게도 공부는 열심히 하라 하지만 그 구체적인 방법을 제대로 알려주지 못한다는 느낌이 들 때가 있는데요. 아이들의 공부뿐 아니라 그 시기의 인생 멘토이시기도 한 명훤님의 이야기를 읽다보니 진작 이런 분을 나도. 우리 아이들도 만났더라면 인생이 좀 달라졌을까 하게 됩니다.

 

"배우고 생각하지 않으면 어둡고, 생각만하고 배우지 않으면 위태하다."-위정편(31)

공부란 정확히 무엇일까요? 표준국어대사전에 "학문이나 기술을 배우고 익히는 것"이라 나와있다는데요. 우리에게 공부는 그 정의 그대로 배우고 외우는 걸 중점으로 하게됩니다.머리에만 익히는 거죠. 그런데 외울 건 너무 많고, 외우고 싶을만큼 의지는 생기지 않는다는 게 제일 큰 문제일겁니다. 이렇게만 생각했는데 지식을 그 글자대로만 무조건 외웠기에 자신에게 응용되지않는 앎이란 나에게 공부가 되지않겠다는 걸 수능 공부를 하는 아이들 지문을 보면서 알게 됩니다. 응용이 안된다면 짧은 시간안에 쓱 보고 풀어나가야하는 필요한 순간에 꺼낼수가 없을테니요.

 

뒷 편에 멘티들의 이야기가 나오는데요. 공부 할 의지나 동기를 찾아가는 과정이 꽤 중요했다는 걸 역시나 알 수 있습니다. 그런 의지는 생겼지만 공부를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는 이들에게 공부의 방법도 알려주고 있는데요. 특히나 학생들에게 도움이 될 여러 팁들이 있어 저마다 자신에게 부족하다 생각했던 부분들을 들여다 볼 수가 있습니다. 저에게는 '자신만의 루틴'을 만들어야 된다는 게 눈에 들어오게 됩니다. 누구 누구는 이렇게 공부했다더라,, 라는 게 공부하는 사람들에게는 늘 관심이고 그렇게 맞추어 자신의 방법을 바꾸게 되는데, 그러지 말라는 겁니다. 그러면서도 기본적으로 따라야 하는 건 분명 있다고 하는데요. 힘빼는 공부 방법을 택하되 공부의 기본기 "압축, 암기, 반복의 기술"을 닦으라는 건, 역시나 공부는 시간을 어떻게든 만들어야 된다는 걸 알게 합니다.

 

학습계획의 원칙에 보면 아이들이 어려워하는 시험 준비전에 계획을 어떻게 짜야할지, 보상과 휴식도 학습계획의 일부로 하라던지, 자투리 시간의 위엄, 그리고 계획이란 통제가 아니라 유연하게 대처하기 위한 것이라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지금에 보니 그렇지만 막상 시험을 준비하는 아이들의 시선에서는 그게 마음대로 되는 일이 아닐텐데요. 이런 하나 하나 짚어주는 부분들이 공부하는 이들이나 학생을 둔 부모님들에게 공부의 기술에 대한 시야를 넓히는 데 도움이 되지않을까 하게 됩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