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아름다웠던 사람의 이름은 혼자

[도서] 아름다웠던 사람의 이름은 혼자

이현호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도서] 아름다웠던 사람의 이름은 혼자
이현호 저
문학동네 | 2018년 10월

제목이 무척이나 마음에 든다. 쓸쓸하면서 외로운 시집이다. 밤에 불을 살짝 켜놓고 예전에 사랑했던 사람을 그리워하며 읽기 좋은 시집. 어떻게 보면 비문이 가득한 시집이지만, 비문으로밖에 표현하지 못하는, '어찌할 수 없음'을 잘 드러낸 시집이라고 생각한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