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일문일답

[도서] 일문일답

류랑도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직장에서 누구나 일 잘하는 사원이 되고 싶어한다. 그러면 '일 잘하는 사원'은 어떤 사람일까? <일문일답>에서는 (주) SB 상품기획1팀의 팀원들에게 그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직원들은 대부분 지금의 일에 커리어를 쌓고 있으면 대부분 사회 초년생시절 다른 회사에서 경험을 쌓고 이직을 한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한번 이직을 했다면 또 이직을 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는데 이직하지 않고 자신의 일에 만족을 하기 때문인 것 같다. 어떻게 하면 자신의 일을 잘 할 수 있을지 그 해답을 찾아본다.


<일문일답>의 첫번째 질문은 역시 '일'에 관한 것이다. '일을 잘한다는 것, 일 잘하는 사람'이란 어떤 것일까? 직원들 각자 자신의 의견을 말하는데 일 잘하는 사람은 일을 통해 반복적으로 지속 가능한 성과를 창출하는 사람이라고 할 수 있다. 일을 잘한다고 할 수 있는 사람의 경우 여러 가지 면에서 그런 말을 들을 수 있겠지만 제일 기본 전제조건이 성과를 창출하는 것은 필수적인 일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열심히 일하는데도 성과를 잘 내지 못하는 사람이 있다. 성과가 나지 않는 원인이 있는데 기본적으로 능력과 역량을 갖춰야 한다. 해당 업무의 지식과 스킬을 키우는 것이다.    



 





 

<일문일답>에는 사원들이 생각하는 일과 성과, 목표, 전략, 성과코칭, 권한위임, 실행, 협업, 역량, 평가 등에 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실제 사원들이 생각하는 '일'에 대해서는 좀 더 전문적이고 책임감이 강하게 느껴지기도 했다. 직장 생활을 하다보면 나태해지기도 하고 자신의 역량이 퇴보하고 있다고 느껴질 때도 있다. 일 잘하는 사람은 자기계발에도 열심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지금의 일에만 안주하는 것이 아니라 자신을 더욱 계발시켜 더 어려움 임무에서도 성과를 낼 수 있게 하는 것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