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블로그 전체검색
디스토피아

[도서] 디스토피아

홍상화 저

내용 평점 1점

구성 평점 1점

소설 속의 ’ - 너무 논리가 비약한다.

 

의 생각의 기본은?

 

는 이렇게 생각하는 듯하다.

의식있는 정치인, 행동하는 종교인, 울부짖는 노동자.....가 있는데

는 그들을 이렇게 바꿔 생각한다.

기회주의 정치인, 몽상하는 종교인, 이용당하는 노동자, . (33)

 

일반화가 너무 심한 것 아닌가?

 

인문학과 철학에 대한 저자의 견해

 

<한국에서도 인문 분야의 많은 학자들이 사회와 사회 제도에 대해 불만을 품을 확률이 많은 것은 사실이지요.>(42)

 

<“그러니까 한국의 인문 분야 학자들이 미국이나 서구 그리고 일본과 같은 선진국에서 유학을 하면서 이 점을 잘 못 이해했다는 거군요. 전공분야와는 상관없이 교육방법이 좋은 것이고 그 내용도 진실한 것이라 착각을 했고요.”

그렇지요. 좌경화해야 양심적인 학자이고, 마르크스 주의가 학자가 추구해야 할 진실에 가장 근접한 것으로 믿는 경향이 유학을 한 한국 학자들 사이에 일반화되었지요.”>(69)

 

“유학을 한 한국 학자들 사이에 일반화되었지요.”

 

는 말 그대로, '일반화의 오류'를 범하고 있는 것이 아닐까?

 

<사실 철학자들이란. 인류에게 끼칠 영향에는 상관없이, 자신의 독창성이 부각되는 이론이면 무엇이든 들고 나오는 사람들입니다. 어떤 면에서는 인류의 복지는 안중에 없는 사람들이지요.> (58)

 

철학자들은 바빠서 이 책을 읽을 시간이 없는지? 읽고난 다음에 그들은 뭐라고 할지?

 

역지사지 질문하기

 

<대학생을 가르치는 지식인은 현실주의자 입장에서 그렇게 목가적이고 훌륭하다는 사회주의가 왜 저 모양 저 꼴이 되었느냐? 하는 질문을 했어야지요.>. (65)

 

나는 이 문장을 그대로 단어 몇 자만 바꿔 놓고 싶다.

그렇게 목가적이고 훌륭하다는 사회주의대신 그저 이 말, ‘이 현실로 바꿔보면 어떨까?

 

<대학생을 가르치는 지식인은 현실주의자 입장에서 이 현실이 왜 저 모양 저 꼴이 되었느냐? 하는 질문을 했어야지요.>

 

또 이렇게 바꿔보면 어떨까?

<지식인인 저자가 현실주의자 입장에서 이 현실이 왜 저 모양 저 꼴이 되었느냐? 하는 질문을 했어야지요.>

 

마음에 드는 구절, 소설 속의 에게 바친다.

 

이 책 속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 구절은 다음과 같은 것이다.

<지식인의 나쁜 점은 무엇이든 정당화할 능력이 있는 사람들이라는 것입니다.>(42)

 

나는 이 문장을 소설 속의 에게 꼭 들려주고 싶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5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seyoh

    글자 수 : 1,189 자

    2015.10.18 05:56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아그네스

    점수가 너무 짜신 것 같은데요. ㅎㅎㅎ 그래도 열심히 쓰긴 했는데...

    2015.10.18 08:32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seyoh

      점수를 하나도 안주려 했는데, 그러면 입력이 안되더군요....ㅋㅋㅋ

      2015.10.18 16:06
  • 파워블로그 게스

    이 책 자꾸 이벤트 행사해서 소개글 봤는데... 어휴..

    2016.04.15 17:48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seyoh

      저자는 말도 안되는 무논리로 문학에 먹칠을 하고 있더군요,,,,,먹칠!!
      댓글 감사합니다.

      2016.04.15 20:15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