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한국 교회의 역사

[도서] 한국 교회의 역사

서정민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스페인과 미국의 식민지였던 필리핀을 제외하고 아시아에서 인구 대비 기독교인 비율이 가장 높은 나라. 세계에서 가장 큰 50개의 초대형 교회 중 무려 23개가 있는 나라. 전래된 지 불과 100년이 조금 넘는 짧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가장 큰 부흥을 이룬 나라. 그러나 그 양적 성장에 비해 영적 성숙이 여전히 더딘 점을 기독교인들조차도 인정하는 나라. 바로 우리나라다. 한국 교회의 역사는 세계 교회사의 작은 부분에 불과하지만 그 드러나는 특징들은 다른 나라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고유성을 지닌다. 한국 교회는 어떠한 과정을 거쳐 오늘에 이르렀을까? 그리고 한국 교회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은 무엇일까? 여러 가지 궁금증을 갖고 이 책을 펼쳤다.

 

모든 종교가 그렇듯 도입 초기에는 거부반응으로 인한 배타성으로 어느 정도 정착하기까지 많은 어려움을 겪는다. 특히 구한 말 서양세력들은 순수하게 복음을 전하려는 목적이 아니라 제국주의적 의도를 지니고 통상과 교역을 요구했으므로 위정척사나 동학 등의 민족 신흥종교들이 기독교를 배척하려 했음은 어찌 보면 당연하다. 병인양요나 신미양요, 김대건 신부의 순교 등 반()외세 분위기 속에서 입국 초기 기독교는 다른 나라와 마찬가지로 탄압과 수모를 겪었다.

속인주의와 북방선교루트를 택한 스코틀랜드 장로교와, 속지주의와 남방선교루트를 시도한 미국 장로교, 감리교의 노력은 일제의 침략과 식민지배 속에서 빛을 발하는데 당시의 근대 교육과 의료 분야에서 기독교의 역할은 한국 사회에서 큰 영향을 끼쳤다. 언더우드, 아펜젤러, 스크랜톤 등으로 대표되는 선교사들의 이름은 역사의 기록에 남아 (기독교인이 아닌 사람들에게도) 기념되고 있다. 세브란스 병원, 배재학당, 이화학당 등은 오늘날까지도 지속되는 근대 한국의 개화와 지성의 상징이다.

기독교 자체가 지닌 외래종교로서의 배타적 반민족혐의를 벗어날 수 있던 것은 동시대 여타 피선교국가나 피선교지의 경우와는 달리, 비기독교 국가세력인 일본의 식민 침략, 그리고 그 일본을 견제할 수 있는 서구 세력에 의한 기독교 선교라는 이원구조를 형성했기 때문이라는 저자의 탁월한 설명에, 우리나라에서 기독교가 부흥할 수 있었던 배경을 이해할 수 있었다. 서구 제국주의에 의해 정치적, 경제적 침략을 받아 기독교에 대한 피해의식이 강했던 다른 식민지 나라들과는 달리 애국심과 신앙이 결합한 민족교회의 등장이 가능했고, 독립 이후 6.25 전쟁에서 기독교 국가인 미국의 전적인 지원, 집권에 성공한 국가 지도자들 가운데 상당수가 기독교인이었다는 사실도 한국 내 기독교의 발전과 교회의 성장에 기여한 조건들이다. 안중근이나 유관순의 사례에서 보듯이 3.1운동을 포함한 독립운동 과정에서 민족교회로서의 한국 교회의 역할은 결코 가벼운 것이 아니었다.

그러나 한편으로는 일부 교단의 일제 신사참배 찬성 결정, 결과적으로 독립에 기여하지 못한 유약한 사회운동, 탈세속주의적 교리에 대한 반발과 신학적 해석의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지속된 교회 간 갈등과 분열 등의 흑역사도 분명 존재한다. 냉전 이후 이념 갈등에 교회는 동참함을 넘어 오히려 부추겼던 측면과, 정치 세력과의 연대 과정에서 기독교의 본질적 가치(속죄와 용서, 겸손과 이웃 사랑 등)가 훼손된 측면은 교회 지도자들뿐만 아니라 모든 한국 기독교인이 반성해야 한다.

 

오늘 날에는 성직자들의 범죄, 세습, 권력화, 제정 관리의 불투명과 남용 등의 사회적, 윤리적 문제와 문화 다원주의 등의 세계적 흐름에 강력 반대하는 무관용 극보수적 성향, 일부 크리스천 정치 지도자들의 실언과 부정부패 등으로 인해, 교회가 세상을 걱정하는 것이 아니라 세상이 교회를 걱정하는 지경에 이르렀다. 자본주의와 같은 세속적 이념과 결탁한 종교는 양극화, 사유화 등의 사회 문제를 극복할 수 없을 뿐 아니라 비기독교인으로 하여금 기독교에 대한 실망과 비호감을 증가시킴으로써 예수님의 지상명령인 복음 전파를 지연시키고 같은 기독교인을 실족시킴으로 하나님의 영광을 가리운다. 세계 교회사를 살펴보면 탄압과 억압 과정에서 기독교는 부흥했고, 배불러진 기독교는 타락했다. 정치적 측면에서 벗어나 문화적 측면으로의 전환을 한국 교회의 과제로 제시한 저자의 교훈과 더불어 세상의 빛과 소금으로써 교회가 감당해야 할 역할을 다시금 재설정하고, 무엇보다 한국 사회의 모범이 되기를 나 자신부터 다짐한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