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모자를 보았어

[도서] 모자를 보았어

존 클라센 글그림/서남희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제가 생각하는 주제는 '관계, 함께'


   책 가지고 놀기

     -  존 클라센의 모자 시리즈

     -  존 클라센의 작업 과정 들여다보기

 

 

모자를 보았어 / 존 클라센 / 서남희 / 시공주니어 / 2016.10.11

/ 원제 We Found a Hat (2016년)

/ 네버랜드 Picture Books 세계의 걸작 그림책 248

 


2018-03-05_23;26;07.jpg

 

 

 


 

 

                                  모자는 반드시 필요한 물건이 아니다.

                       시각적으로 ‘있고 없고’를 보여 주는 확실한 물건이다.

                       모자 이야기는 그걸 간절히 원하는 자에 대한 이야기다.

- 존 클라센의 한 마디 / 2016년 가디언 인터뷰​

 


 

두 마리 거북이가 모자 한 개를 발견하지요.

두 마리 모두 모자를 갖고 싶어 하네요. 하나뿐인 모자를 누가 갖게 될까요?

둘 중 하나만 갖게 되면 마음이 안 좋다며 차라리 모자를 못 본 척하기로 하지요.

하지만 한 마리는 모자에 대한 미련을 버릴 수 없는지 계속 모자를 힐끔거리지요.

친구가 졸기 시작하자 모자로 다가가지요.

졸고 있던 거북이가 '둘 다 모자가 있는 꿈'을 꾸고 있다고 해요.

모자로 다가가던 거북이는 모자를 포기하고 친구 곁으로 돌아와 함께 꿈을 꿉니다.

 


 

​- 줄거리 요약

 


 

20180308_093146.jpg


 

20180308_093227.jpg

 


20180308_093513.jpg


20180308_093607.jpg


 


이렇게 간단한 이야기이지만 참 많은 생각을 하게 하지요.

다른 사람들의 눈치를 보면 나의 욕구를 채우고 싶어서 내적 갈등이 극에 달하기도 하고.

물적 욕구를 채우려는 제 맘을 들켜 버린 것 같기도 하네요.

 


 

20180308_093000.jpg

 

 

▽ 출판사 책 소개 내용 / 그림과 내용에 대한 해석이 맘에 와닿아서 그대로 옮겼습니다.


내적 갈등과 욕망을 점층적으로 표현한 3부 드라마

이 작품은 여느 그림책에서 볼 수 없는 3부 구성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거북이라는 동물 캐릭터, 사막에서 발견된 하얀 모자라는 물질,

그리고 그 물질에 대한 거북이들의 미묘한 내적 갈등과 욕구는

시간 경과에 따른 섹션 구성 덕분에 더욱 돋보입니다.

 

1. 모자를 보며- 사막에서 발견한 모자 하나

모자 1, 2편에서는 곰과 큰 물고기가 저마다 자신의 모자들을 찾으러 가는 이야기인 반면,

이번 작품은 어느 누구의 모자도 아닌 모자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단조롭고 밋밋한, 별로 특별할 게 없는 사막에서 발견한 모자는

단박에 두 거북의 시선과 마음을 사로잡습니다.

두 거북은 모자가 누구의 것인지, 어떤 사연으로 그곳에 있는지 궁금해하기보다

자신들에게 어울리는지를 확인하려고 서로 써 봅니다.

하얀 모자가 두 거북의 얼굴을 가릴 만큼 잘 어울리지 않아 보이는데도,

아이러니하게 두 거북은 서로에게 잘 어울린다고 말해 줍니다.

 

 

2. 지는 해를 보며- 해가 져도 사라지지 않는 욕망

사막에 해가 지고, 두 거북은 지는 해를 바라보며 밤을 준비합니다.

그림 속에서 두 거북은 모자를 계속 마음에 두는 듯 보이는데,

둘이 대화를 나눌 때에는 모자 따위는 잊은 것처럼 능청스럽게 말합니다.

네모 무늬의 거북이 눈을 감자, 세모 무늬의 거북이 살짝 모자 쪽으로 발을 옮깁니다.

다시 한 번 모자를 써 보고 싶은 세모 무늬의 거북.

컴컴한 어둠 속에서 펼쳐지는 이 거북이의 욕망을 아무도 모르는 듯하나,

작가는 이번에도 독자만은 이야기의 모든 것을 보게끔 연출합니다.

 

3. 잠을 자며- 내 모자, 네 모자가 아닌 우리의 모자

네모 무늬의 거북은 자신의 꿈을 세모 무늬의 거북에게 들려줍니다.

꿈속에서 너도 있고, 나도 있고, 우리 모두 모자를 쓰고 있다고 말입니다.

그 말에 세모 무늬의 거북은 발길을 멈추고 잠시 모자를 보며 생각합니다.

그리고 이내 네모 무늬의 거북이 곁으로 돌아와 함께 잠을 잡니다. 마치 자신도 같은 꿈을 꿀 것처럼.





- 존 클라센의 모자 시리즈를 소개합니다.


『내 모자 어디 갔을까?』/ 존 클라센 / 서남희 옮김 / 2012.07.20 / 원제 Want My Hat Back

내 모자 어디 갔을까? - 10점
존 클라센 글. 그림, 서남희 옮김/시공주니어



『이건 내 모자가 아니야』/ 존 클라센 / 서남희 옮김 / 2013.08.05 / 원제 This Is Not My Hat (2012년)

이건 내 모자가 아니야 - 10점
존 클라센 글. 그림, 서남희 옮김/시공주니어



『모자를 보았어』/ 존 클라센 / 서남희 옮김 / 2016.10.11 /원제 We Found a Hat (2016년)

모자를 보았어 - 10점
존 클라센 글. 그림, 서남희 옮김/시공주니어


 

20180308_095308.gif

 

모자의주인은누구페이지.jpg

△ 사진 출처 : 시공주니어 네이버 포스트 http://naver.me/5oI0LXrq 



- 그림책 관련 다양한 상품들


 

2018-03-09 00;40;34.jpg

△ 존 클라센의 그림 작품들이 다양한 상품들로 나와 있네요.

(마지막에 두 거북이가 꿈속에서 각자 모자를 쓰고 까만 밤하늘의 별 사이를 여행하는 장면)

 

 

 

- 존 클라센의 작업 과정 들여다보기


 

2018-03-05_23;40;44.jpg

'모자를 보았어'의 그림 중 사막의 바위를 표현하기 위한 작업들이에요.

 


 

2018-03-09 00;40;51.jpg

△ 사진 출처 : 존 클라센의 블로그 및 트위터 / www.burstofbeaden.com

 

 

 


 

2018-03-09 00;41;03.jpg

△ 작가 존 클라센이 직접 그리는 거북 / 사진 출처 : https://youtu.be/v406jFlO4jM

 

 


 

2018-03-06_00;02;21.jpg

존 클라센에 대해 검색을 하다 보니 작가 사인을 받은 사진들이 올라와 있어요.

부드럽게 느껴지는 그의 글씨가 정말 맘에 들어요.



​-  두두두두둥! 오래 기다리셨지요?  존 클라센을 소개합니다.


 

IMG_0205.jpg


 

2018-03-05_21;53;14.jpg


이번 책 소개는 자료가 많았네요.

책은 직접 보시고 제가 보여드린 자료로 책을 재미있게 깊이 있게 읽으셨으면 하는 게 저의 바람이에요.


오늘도 행복한 책 읽기!  투명 한지 현앤진맘이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