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폭음, 위암 위험 높인다

폭음이 위암을 부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스페인 카탈란 종양연구소의 에릭 두엘(Eric Duell) 박사는 하루 술을 4잔 이상 마시는 남성은 한 잔 이하 마시는 남성에 비해 10년 안에 위암이 발생할 가능성이 2 배 높다고 밝혔다.

두엘 박사는 유럽 성인 50여만명을 대상으로 장기간에 걸쳐 실시한 조사분석 결 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했다.

그러나 전체적으로 절대적인 위험은 1만3천명 33명꼴로 비교적 낮았다.

여성은 이러한 연관성이 나타나지 않았는데 이는 폭음 여성이 전체 조사대상자 중 2천300명에 불과했기 때문일 수 있다.

연구팀은 남성의 경우 위암 위험인자인 흡연, 적색육 과다섭취 같은 생활-식사 습관과 위암을 유발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진 위장 박테리아인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감염 등을 고려했지만 폭음과 위암 사이의 연관성에는 변함이 없었다.

폭음-위암의 연관성은 알코올이 대사되는 과정에서 만들어지는 부산물로 인간 발암물질로 알려진 아세트알데히드 때문일 수 있다고 두엘 박사는 말했다.

술 종류별로는 맥주가 포도주나 독주보다 위암과 연관성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맥주에는 동물에 암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진 니트로사민이란 물질이 함유되어 있기 때문일 것으로 두엘 박사는 추정했다.

폭음은 위암 외에도 구강암과 식도암 위험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임상영양학 저널(American Journal of Nutrition) 최신호에 실렸다.

===============================================================================

나처럼 맥주좋아 하는 사람은 어쩌라고 ㅠㅠ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2

댓글쓰기
  • 더운 날 맥주 한 잔은 갈증도 씻어 주고, 힘든 일 후엔 그 한 잔이 주는 기쁨도 적지 않은데... 뭐든 과하면 좋지 않다는 걸로 이해하면 될 듯 합니다. 잘 지내시죠? ^^

    2011.11.01 14:45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철학소녀

      그러니까요 저도 그래서 완전 즐겨 먹는 술인데..쩝
      이거 보니까 줄여야 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는 잘 지내고 있는데 요 며칠 블로그에서 안보이시는거 같던데...
      괜찮으시죠?

      2011.11.01 15:08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