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맥킨지, 차트의 기술

[도서] 맥킨지, 차트의 기술

진 젤라즈니 저/안진환 역/이상훈 감수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4점

[PPT 차트] 맥킨지, 차트의 기술


프레젠테이션에서 많이 활용하는 것이 차트다. 프레젠테이션은 말하기도 중요하지만, 시너지가 되어 청중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돕는 비주얼적인 시각화 요소도 중요하다. 때로는 한 마디 말보다 데이터로 현 상황을 표현하는 한 장의 차트 정보가 설득력을 높인다. 하지만 그래프와 그래픽을 활용한다고 해서 설득력과 이해도를 높이는 차트가 되는 것은 아니다. 오히려 심혈을 기울였음에도 청중이 이해하기 힘든 난해한 차트를 선택하는 경우도 많다. 이 때문에 자신이 원하는 각 요소에 적합한 차트를 선택하고 활용하는 기술이 필요하다. 

 

 

 

비즈니스 종사자라면 세계적인 경영 컨설팅 회사인 맥킨지라는 이름을 한번 쯤 들어봤을 것이다. 이 회사의 경험과 노하우를 담은 차트의 기술로 이 책은 맥킨지식 차트를 제시했다. 데이터를 차트화하기 위해 데이터에서 차트로 이동하는 과정을 단계별로 상세하게 설명했고, 아이디어를 위해서 바로 참고할 수 있는 완성된 차트 모음도 공유했다. 개념 비주얼과 시각적 상징을 이용해 메시지를 전달하는 방법, 스크린상의 프레젠테이션을 위해 차트를 디자인하는 방법도 제시했다. 차트의 기술은 읽는 것만으로 익힐 수 있는 것이 아니기에 직접 연습하면서 익숙해질 수 있도록 사이사이에 별도의 연습과제를 제공했다.  

 

 

 

비즈니스 프레젠테이션도 커뮤니티이기 때문에 상호작용이 중요하다. 이 때 비주얼적인 부분을 노련하게 다루지 않는다면 이러한 상호작용이 제한될 수 있다. 청중의 초점이 발표자가 아니라 스크린 위에 비주얼에 있기 때문이다. 물론 청중에 따라서는 메시지를 끌어내는 데 들여야 할 시간을 비주얼을 꾸미는 데 더 많이 사용하고 있다는 인상을 받을 수도 있을 것이다. 이처럼 스크린 프레젠테이션에는 장점과 단점이 공존하지만, 비주얼의 장점은 무시할 수 없는 요소다.
이 책에는 이러한 장점을 효과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노하우가 공유되어 있다. 읽기 쉽도록 만들기 위한 요소로 글자 크기, 눈금 및 기호 활용, 단순화 하기, 간략한 대비법 등에 대해서 상세하게 설명했고, 목적에 맞는 색 사용하기, 내용이 효과를 결정하게 하는 노하우 등도 샘플 차트를 통해서 설명했다.  

 

 

 

데이터를 차트화했다고 해서 모든 차트가 효과적인 차트가 되는 것은 아니다. 이 책의 앞부분에 소개 된 샘플 사례를 보면 잘못된 차트의 선택이 청중에게 미치는 영향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이 때 어떻게 차트를 디자인했어야하는지 문제점에 대한 분석과 해결책도 설명되어 있기 때문에 차트의 기술적 차이를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발표자의 메시지와 스크린의 비주얼 차트가 일목요연하게 어우러질 때 청중의 이해도와 설득력을 높일 수 있고 원하는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다. 발표의 기술만큼 차트의 기술이 중요한 이유다. 이 책에 담긴 맥킨지식 차트 활용법이 이를 위한 효과적인 대안이 되어줄 수 있을 것이다. 물론 읽는 것만이 아닌 직접 연습이 이루어져야 자신의 것으로 만들 수 있다는 것 역시 명심하자. 

 

 

'컬쳐300 으로 부터 제품을 무상으로 받아 주관적인 견해로 솔직하게 작성된 리뷰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