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네가 이렇게 작은 아이였을 때

[도서] 네가 이렇게 작은 아이였을 때

전소연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아이의 작고 예쁜 입에서 툭 하고 터져나오는 보석같은 말들을 놓칠새라 잊을새라 기록한 소울, 류이 엄마의 마음과 기분을, 엄마가 되어보니 알 거 같았다.
어떤 페이지를 넘겨 읽어도 베시시~웃고 있는 나.
어쩜! 이런 말을 하지? 라며 감탄하고 또 감탄.
아이들은 언어연금술사, 하늘에서 내려준 꼬마예술가 이구나!라는 생각을 하며 정말 행복하게 읽었다.
그리고 사랑하는 내 아이의 작은 입술에서 곧 쏟아질 말들은 어떤것일까 즐거운 상상을 하며 남편과도 그 순간을 나누었다. 그 날이 오면 나도 이책의 작가처럼 엄마의 시선으로, 엄마의 마음으로 그 사랑스런 말들과 아이의 모습을 차곡차곡 담아나가야지.라고 생각하게 한 따뜻한 포토북♥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