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고통을 참아내는 인내심이 높을 수는 있으나 결코 무한하지는 않다. 궁극에는 모든 사람이, 아주 미약하게나마, 더 나은 방법을 찾아야만 한다는 것을 인식하기 시작한다. 이러한 인식이 더욱 굳건히 자리를 잡으면 마침내 전환점에 이르게 된다.

 

`이를 악물고 기를 쓰고 사는, 끌려 다니는 인생 말고도 인생을 사는 다른 방법이 틀림없이 있다.'



책 사러 들어왔다가 여기저기 들러봤더니 낯익은 분들이 아직도 계신다.
내 마음 한참 너덜거리고 힘들었던 때 여기서 위로를 많이 받았었다.
고맙고 고맙다.
자주 들어오지 못하지만 덜렁 떠날 수 없는 곳
그래서 마음속에 잘 모셔두는 곳

사람이 참 변하기 어렵다고 하지만 강력한 동기가 있으면 또 쉽게 변하기도 한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