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대불호텔의 유령

[도서] 대불호텔의 유령

강화길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5점

대불호텔의 유령 책표지를 보고 맘에들어서 구매했다. 내용은 책표지처럼 난해했다.

 

과거와 현재의 시점을 오가는것은 헷갈리지 않았으나 과거의 얘기에서 얘가 거짓말을 한다느니 쟤가 거짓말을 한다느니 결국 진실은 어떤지 자세히 밝혀지지 않아서 더 난해했던 것 같다.

솔직히 내 취향은 아니었으나 이런 소설을 좋아하는 사람들은 재미있게 읽을 거이다.

폭풍의언덕 책 이야기도 많이 언급되는데 그 책을 읽었다면 더 잘 이해했을까? 워낙 유명작이라 언젠가는 읽어볼 것인데 그때 이책이 생각날지 모르겠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