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 읽은 책: 저자로 살아가기

 

정신과 의사의 서재

하지현 저
인플루엔셜 | 2020년 11월

 

2. 읽은 내용: 저자로 살아가기

책이 나오면 저자는 열심히 뛰어야 한다. 어렵게 세상에 나온 책이 한 명의 독자라도 더 만나기를 바라면서...

쏟아지는 책들 속에서 뭔가 이전과 다른 새로움을 주는 책을 쓰는 것도, 볼만한 책을 고르는 것도 갈수록 어려워진다.

읽으면 읽을수록, 쓰면 쓸수록 어려운 것이 책이다.

볼수록 새로운 것이 책인 것 같다.

 

3. 읽은 후 생각:

저자의 말에 동감한다. 읽으면 읽을수록, 쓰면 쓸수록 새롭다..

많은 책을 읽으려고 하지만...

아직도 내가 읽어보지 못한.. 읽고 싶은 책이 무궁무궁하다..

예스블로그 서평단 모집 게시판을 보면..

이렇게 새로 나온 책이 많은 것에 놀라게 된다. 예스블로그 서평단 덕분에

따끈따끈한 신간을 빨리 접하게 되고 소식도 빨리 듣게 되는 것 같다.

2021년에는 더 많은 책과 리뷰를 써야지..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