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이문열. 형민우 초한지 10

[도서] 이문열. 형민우 초한지 10

이문열 원저/형민우 글그림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학교에 다니며 제일 많이 접한 역사는 조선시대고, 관심이 안 가는 역사는 세계사다. 이상하게 영화는 그런대로 보는데 책은 안 읽힌다. 아시아 지역은 우리와 연관성이 있어서 보긴 했어도 제대로 읽은 적이 없다. 최근 네이버 웹툰에서 삼국지톡을 보는데, 또 다른 중국의 역사를 보여주는 초한지를 책으로 만났다. 공통점이라면 이문열 작가님이 번역하시거나 작품을 썼다는 점이다. 삼국지가 한나라 멸망 후 펼쳐지는 많은 영웅호걸들의 전쟁과 음모, 지략을 보여준다면 (유비 관우 장비, 촉 오 위 세 나라) 초한지는 진나라 말 천하를 두고 패권을 다툰 향우와 유방 두 호걸의 이야기라고 하니, 초한지가 더 먼저다.

 

비룡소에서 나온 이문열, 형민우 '초한지'는 이문열 작가님의 초한지를 아이들이 더 쉽게 접하도록 만화로 나왔다.

 

작가의 말

예로부터 항우와 유방의 이야기는 할아버지가 손자손녀를 무릎에 앉혀 놓고 밤을 새워 들려주던 이야기로, 수많은 어린 선조들에게 삶의 모범이자 지침이 되어 왔습니다. (중략) 이 땅의 어린이들이 저의 글과 형민우 작가의 그림을 통해 '초한지'의 풍성한 열매를 누릴 수 있게 된다면, 옛 선조들이 그러했듯이 우리의 작업이 뜻 없는 일이 되지는 않으리라 믿습니다. (이문열)

 

이문열 선생님의 원작을 읽으며 제가 느꼈던 시대의 전경을 생생히 담아 보고자 노력했습니다. 머릿속에 그렸던 그림들을 이제 조심스레 펼쳐 보이며, 독자 여러분이 초한지의 세계에 흠뻑 빠져들길 기원합니다. (형민우)

 

책소개

 

『초한지』는 나관중의 『삼국지연의』와 함께 중국 고전 필독서로 손꼽히는 역사 소설로, 기원전 200년 무렵 진나라 말기에 중국 대륙의 패권을 겨루며 대결했던 영웅호걸들의 이야기다. 이를 통해 어린이들은 중국의 역사와 지리, 문화 등 교과서에서 제대로 다루지 않았지만 꼭 필요한 중국 역사 지식을 익힐 수 있다.

 

 

지난 이야기. 유방을 죽이기 위해 연회를 열지만 실패하고, 유방은 항우의 결전을 각오한다.

항우는 진나라의 수도 함양성을 불태우고 어진 이들의 조언도 마다하고 고향 서초로 돌아가 힘으로 초나라의 왕이 되고 (패왕) 항우의 오만함을 못 견딘 인재들이 유방 진영으로 투항한다.

진평은 유방의 밀명을 받고 이간계라는 책략으로 최대 전략가 범증, 큰신뢰를 받던 초나라의 무장 종리매도 항우를 떠나게 만든다. 중국사에서 가장 뛰어난 전략가로 알려진 한나라 대장의 한신의 합류로 천하를 가질 자신감이 생긴 유방은 제후국들을 모아 항우와 싸우길 맹세한다. 한신, 소하, 역이기, 장량 등 신하들의 조언을 진지하게 듣는 유방과 달리 항우는 부대만 챙기고 소장 종리매의 말도 마다하고 출정한다.

수년 동안 이어진 전쟁은 항우와 유방이 휴전협정을 맺어 마무리되는 듯했지만..

 

처음부터 읽지 않아 그림이 낯설어 읽기가 힘들었는데, 초한지에 대한 배경을 알고 다시 도전하니 글이 눈에 들어왔다. 오만한 항우와 인복이 많은 유방. 아는 만큼 재미있는 초한지로 소개된 고사성어 사면초가와 토사구팽 그리고 개국공신도 유익했다. 각 인물의 다양한 표정, 군사들의 모습과 전쟁 장면 등 이야기만 알려고 읽기에는 아까운 작품들이 가득하다.

떠오르는 태양, 황제의 꿈, 일어선 두 영웅, 영웅성의 주인, 운명의 시작, 천하를 담을 그릇, 거록의 혈전, 권력의 맛, 욕심과 오만, 최후의 결전. 2009년부터 나와 총 10권이 나왔고 초한지를 완결하는데 10년이 걸렸다. 글과 그림, 두 작가님의 노력으로 좀 더 쉽게 다가갈 수 있게 해준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2

댓글쓰기
  • 형민우 작가의 만화는 다 봤다고 생각했는데 초한지도 그리고 있었군요. 덕분에 좋은 사실 알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2019.06.07 00:27 댓글쓰기
    • 유정맘

      형민우 작가님을 아신다니 반갑네요 ^^ 이문열 작가님과 형민우 작가님의 환상적인 콜라보인 초한지에요.

      2019.06.15 13:32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