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 Septuaginta는 세계 최초 非히브리어로의 유대 Tanakh번역이다. 기독교 新舊 양 종파가 갈라설 때에 正經 劃定 범위를 둘러싼 대립의 한 단초를 제공하기도 했고, 오히려 그 부정확성으로 인해 히브리어, 그리스어 연구에 말할 수 없이 귀중한 자료를 제공하는 등 여러 흥미로운 면을 지니고 있는 텍스트. 이후 내 포스팅에서는 Ralfs 등이 편집한 슈투트가르트版을 사용하겠다(1979년판이며 최근[2006년] 극히 일부가 수정된[되었다고 주장하는] 그 버전이 아님). 참고로 한국천주교에서 사용 중인 '새번역성경'이 참조한 것은 이게 아니고 괴팅겐에디션이다.

* 지금 이 시리즈에서 다루는 내용은 이 책의 '번역'이 아니고, 내가 손수 헬라어 텍스트를 문법적으로 분석해 나가는 것이다. 우리말로도 여러 종류의 해설 성경이 나와 있지만,

"태초에 말씀이 있었다.." 여기서 '太'는 '클 태'라는 한자이고, '初'는 시작을 뜻하며, '~에'는 처소부사격 조사이다... ---> 뭐 이런 말을 하는 '해설성경'은 없지 않은가?


kai eipen ho theos 그리고 신은 말했다.

genEthEtO 되어라. gignomai의 아오리스트 명령형. 앞(1:3)에 나왔던 것.

무엇이 있으라고 또 명령하는 걸까? stereOma. 이 단어의 새김은 매우 까다롭다.

우선 이 단어는 우리 눈에 매우 익다. 영어 voca 책 외우면서 어근 공부할 때 자주 나오는 항목이니까. 가장 기본적인 뜻은 '입체'이다. '평면'이 아닌 입체. 

입체는 단단한 형상일 가능성이 높다. 그래서 이 단어는 '단단함'의 뜻도 가진다.

마지막으로 입체는 평면의 상대개념인데, 그래서 평면인 '땅'과 반대인 '하늘'이란 뜻이 된다. (카, 죽이는군. 어떻게 이런 자연스런 설명이... 거로 김정기도 이런 말은 못함)

영어의 stereo가 여기서 왔음은 말할 것도 없고, cholesterol도 chol(담즙. 끈적끈적함)+ster(덩어리)에서 유래한 것이다.

영어 단어 firmament는 '하늘'이란 뜻인데(요즘은 잘 안 쓰이는 고어투임), 언뜻 봐서 상당히 모순되는 어의("하늘이 왜 단단[firm]해?")를 그 모습에 담은 이유가, 알고 보면 이처럼 영어 외적 원인에 있다.

en mesOi tou hydratos 물의 가운데에서. 저 캡처에는 생략되어 있지만, mesO의 오메가 밑에 작은 이오타가 원래 붙어 있다. 전치사 en은 여격을 지배하고 그래서 저 어미가 옴.

(마리에띠님 ancient greek noun declension이라 치면 뭐든 하나 잘 정리된 게 나올 겁니다. 그 중에 이건 제2차 어미변화입니다. 1차, 2차가 별 것 없고, a[혹은 e]로 끝나면 1차, o로 끝나면 2차, 그 외 좀 불규칙이면 3차입니다. 3차는 라틴어의 제 3유형명사와 변하는 꼴이 비슷)

kai estO 그리고, 있으라(존재하라)! 여기서 estO는 genEthEtO처럼 아오리스트 명령이다.

뭐가? diaxOrison. 이건 앞에서도 나온, '나누다'라는 동사의 아오리스트 분사형이다. 여기서는 정말로 분사라서 e가 빠짐.

그럼 이걸 어떻게 해석해야 할까?

존재하되, 분리하면서 존재하라, 이게 정답이다. 왜? 영어에서도 그렇지만 분사는 동시에 벌어지는 부대상황을 의미하기도 하고, 여기서 바로 그런 용법으로 쓰였다.

무엇과 무엇을 분리하는가? hudatos와 hudatos.

여기서 meson... kai... 는 영어의 between ...and.. 에 해당하는 것, 그런데 4절에 나온 그것은 이 형태가 아니다.

ana는 '각각 분리하여' 라는 뜻.


숙제

오늘은 좀 많이 냅니다. 천천히 생각하시고 금요일 낮까지 답 달아 주십시오. 아무래도 제가 오늘 밤 못 들어오지 싶어서, 미리 적으실 필욘 없습니다.

1) 물이 있으라(존재하라).

2) 그는 분리하면서 말했다.

3) 신은 땅을 어둠이라 불렀다.(완전 말도 안 되는 소리는 아니고 예전 감독 배용균이 찍은 영화 중에 '검으나 땅에 희나 백성'이란 게 있었죠. 가만 보니 이것도 말이 안 되는...ㅋ)

 

제가 말이 좀 장황하다 싶으시면 모호한 부분을 지적하십시오. 어쨌든 저는 할 말을 분명히 하고 있는 거고 이해를 못하신다 뿐입니다. 말 짧게 하고 뜬구름잡는 소리로 일관하거나 제목만 나열, 터무니없는 과감한 단정(가치있다,없다)을 일삼는 놈은, 말만 쎄게 하면 듣는 멍텅구리들이 다 기가 죽겠거니 멍청한 계산을 하고(진짜 넘어가는 바보들도 많음) 지 텅 빈 머리를 위장하는 유치한 사기를 치는 건데, 이런 건 임자 만나면 개망신당하고 죽는 거죠.

불가타 텍스트 대조하는 거 잊지 마시고요. 금요일 컴백.

 

ydOr

ydata

ydatos

ydatOn

ydati

ydasi

ydOr

ydata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7

댓글쓰기
  • 어이쿠. 콜레스테롤의 어원분석이라니요. 저런 연유로 담즙 덩어리가 되는 거네요. 와..이런 식 공부면 너무 신나는 공부겠는데요. stereoma. '입체'란 뜻에서 '단단한'의 의미 확장은 금방 이해했는데요. '하늘'이란 뜻은 평면인 땅을 비교해줘서야 알았어요.
    앞으로 콜레스테롤이란 단어를 입 밖에 낼 때마다 웃음이 스며나올듯. ^^

    2010.06.17 19:10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조르주

      네 그런데 계속 이런 내용을 쓸 수 있을지는 모르겠습니다. 제가 아는 게 마침 나와 주면 좋은데 말이죠.
      이건 확실히 잘 된 설명이라 내가 쓰고도 볼 때마다 웃음이 나옵니다.

      2010.06.18 12:23
  • 마리에띠

    숙제가 늦었습니다. 아주 심란한 일이 있었거든요. 다해결되면 말씀드리지요.

    1)estO hyda(huda? hydro? hudor?)
    2)autos eipen diaxOrison
    3)

    여기까지밖에 못하겠네요.
    틈틈이 시간을 내거나 월요일에나 들어오갰습니다.

    답글쓰다가 세시간쯤 놔뒀는데 과연 등록이 될까요?
    복사도 안되고 오른쪽 마우스가 전혀 안먹어요 이곳은.
    여기서 질문 하나,
    물을 뜻하는 저 단어를 위에는 hydratus로 음역(?)하였고 아래에서는 hudatus로 하였네요. 제 생각에는 전에 설명한 것과 비교하여 hy-가 맞을 것 같고, 그런데 d(r)a- 는 어떤가요? 영어로는 hydra- 가 익숙하지만 어떤 게 적당할까요?

    2010.06.19 13:49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조르주

      마리에띠 님 이런 건 그냥 편하실 대로 하시면 됩니다. 아무 때나 하시고, 안 하신들 누가 보험료 할증하는 것도 아닌데..
      아 로마자 표기는 사람마다 다 다르게 합니다. 그건 여기서 우리 편할 대로 정하면 되겠습니다. 그렇게 할게요.
      본래요, 주격에는 r이 없는데, 속격 이하로 바뀌면서 r이 첨가됩니다. 이건 구글에 안나올테니 제가 하나 적습니다.

      2010.06.19 13:53
  • 마리에띠

    으헥. 댓글이 영 이상하게 올라갔네요.

    질문은 1번 답쓰다가 하려던 질문이었습니다.
    이 란이 작아서 아까 저걸 써놓았는지도 잊어버렸네요.

    2010.06.19 13:51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조르주

      예?
      잘 모르겠고요. 일단 적을게요.

      2010.06.19 13:54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