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당신이 지난 자리에 꽃이 피었다

[도서] 당신이 지난 자리에 꽃이 피었다

히조(heezo)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소중한 당신에게 건네는 따뜻한 위로의 글과 그림!

 

베스트셀러 [그런 사람 또 없습니다], [이토록 공부가 재밌어지는 순간들],

[너에게 하고 싶은 말]의 그림 작가 히조님의 첫 단행본이 나왔다.

 

요즘 단풍때문인지 노랑색에 유독 눈길이 가는데,

예쁜 노란꽃이 피어있는 표지가 마음에 든다.

그리고 제목도 어쩜. [당신이 지난 자리에 꽃이 피었다]라니...

책 내용을 압축할 수 있는 그런 제목이 아닌가 싶다.

사랑을 사랑하는 작가 히조님이 만약 제목을 사랑이 피었다라고 했다면 식상했을 것이다.

 


'Heezo(히조)는 인도네시아어 'Hijau(히조)에서 차용한 단어로

'초록빛'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한다.

주로 자연과 감정에 관한 직업을 갖고 있는 작가님께는 넘 잘 어울린다. 

 

작가님은 에필로그에서 표현하고자 하는 마음을 화지 위에 풀어내고,

해소되어 비워진 마음에는 새로운 영감을 채워가며

감정의 균형을 잡아가는 행위라고 했다.

그 행위를 통해 멋진 작품집이 탄생되어 이렇게 우리가 보게 된 것이다.

작가님의 다음 작품이 벌써부터 기대되는 것은 나뿐만이 아닐 것이다.


이번 책은 작가님의 사인본이다.

그것도 독자의 이름을 한명한명 써 넣으신...많은 기회로 서평단을 해왔지만,

이렇게 이름을 넣은 사인본은 받기가 쉽지 않았다. 너무너무 소중한 책이 되었다.

 

흘러가는 계절의 아름다운 빛과 장면을 담아내며

수많은 독자의마음을 위로하는 글과 그림을 선보인 이 책은,

삶의 방향을 잡아주는 연작 4편이 수록, 최초 공개되었다.

그리고 반짝이는 사계절에 맞는 일러스트 80여편이 수록되었다.

일러스트를 보면서 이건 작품집이라 해도 될 것 같은 생각이 들었다.

일러스트 하나하나 눈이 가지 않는게 없었으니 말이다.

그리고 연애부록이 특별 수록되었는데, 공감을 많이 일으키는 부분이었다.

 

 

이 책은 인생의 계절을 이야기 하고 있다.

끝없는 감정의 곡선을 타고 웃음과 눈물 사이에서 애처롭게 자신을 완성하고 있는 당신에게,

그리고 나 자신에게, 그 모든 과정이 너무나 자연스러운 일이라고 말하고 있다.

지나가고 다시 돌아오는 계절의 순환처럼 말이다. 

이야기도 계절의 흐름대로 이어진다.

 

1장. 봄의 마음으로 "사랑을 품어야 하는 이유"

2장. 초록을 걷다 "당신을 사랑합니다"

3장. 가을밤의 호숫가 "당신은 그저 당신 그대로이다"

4장. 겨울은 반드시 봄이 된다 "나의 삶을 사랑할 때"





 

좋은 글들이 너무 많아서인지 내 글씨로 옮겨보고 싶은 부분이 많았다.

작가님의 중심을 잡아주던 감정은 늘 사랑이었다고 했는데,

얼마나 사랑이라는 단어를 좋아하는지

책을 읽은 사람이라면 그대로 그 마음이 전해질 것이다.

 

사랑을 사랑하는 작가 히조가 전하는 가슴 따뜻한 위로의 메세지가

많은 독자분들에게 전해지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본다.

 

p.21

우리가 마음만 먹으면

언제든지 우리의 인생은 봄이 될 수 있어요.

 

p.68

행복해지고 싶지 않아도

행복할 수밖에 없는 순간들로 

자연스레 채워지고 있었어.

 

이보다 더 한 행복은 

어떤 것일지 떠오르지 않아.

 

p.135

상처의 다발을 비워내고 

생기 가득한 꽃이 담길 자리를 마음에 내어주세요.

 

p.197

그 누가 겨울보다 봄이 앞섰고

봄보다 겨울이 뒤쳐졌다 할 수 있겟는가.

계절은 무한한 것이며

모든 꽃에겐 각자의 계절이 있으니

 

*출판사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된 리뷰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