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물어보기 부끄러워 묻지 못한  금융상식

[도서] 물어보기 부끄러워 묻지 못한 금융상식

옥효진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슬라이드1.JPG

 

슬라이드2.JPG

 

슬라이드3.JPG

 

슬라이드4.JPG

 

슬라이드5.JPG

 

출판사 후원을 받아 작성한 리뷰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ISO 국제인증전문기관 : 네이버카페 

 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금융상식 / 새로운제안 / 옥효진 ]

 

13월의 월급
. 13월의 월급이라는 말이 있다. 1년은 12개월뿐인데 어떻게 13월이 생긴 걸까? 13월의 월급은 실제 13월을 뜻하는 것이 아니라, 1년간 냈던 세금을 연말정산을 통해 돌려받는 것을 말한다.

연말정산
. 세금을 돌려받기는 커녕 더 내야 할 수도 있다. 
. 연말정산이란 소득세와 관련된 제도. 월급을 받으며 생활하는 근로소득자는 매달 월급에서 세금 및 건강보험료 등이 원천징수된 실수령액을 받게 된다. 월급명세서에서 세금에 해당하는 것은 소득세와 지방소득세다.

간이세액표와 연말정산
. 월급날이 되면 회사 총무부에서 소득세와 지방소득세를 미리 떼고 월급을 주므로, 내가 세금을 정확히 내고 있다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이때 월급명세서에 표기된 세금은 정확한 금액이 아니라 간이세액표에 따른 것이다. 따라서 연말정산 시기가 되면 1년 동안 간이세액표에 따라 거둬들인 근로소득세와 실제로 내야 하는 소득세를 비교해보고, 내야 하는 소득세보다 많이 냈으면 돌려주고 적게 냈으면 더 걷어가는 것.

원천징수
. 원천징수란 세금을 걷는 방법의 하나. 원래는 세금을 내야 할 의무가 있는 사람이 나라에 직접 세금을 내야함. 내가 월급을 받았으면 근로소득세를 스스로 내야 하는 것. 사업소득을 얻는 사람은 종합소득세 납부기간에 직접 세금을 내고 있음. 하지만 근로소득세의 경우 급여는 주는 사람이 대표로 세금을 걷어서 국가에 미리 내는 것.
 

 

 

 

 


https://cafe.naver.com/kmsr21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