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삼생삼세 십리도화

[도서] 삼생삼세 십리도화

당칠공자 저/문현선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드라마로 처음 접해본 나는 백천과 소소를 양미로 기억하고, 야화와 묵연을 조우정으로 기억하며 읽었다.

 

너무나 찰떡연기를 해주셔서 읽는 내내 그 감정들이 복받쳐서 몇 번 책을 덮고 쉬어야만했다.

 

중국소설과 드라마는 해피엔딩이 거의 없다고해서 참 짜증을내면서도 눈물을 흘리며 읽었다.

 

그나마 십리도화는 해피엔딩으로 조금 나아가는 편이니.. 나쁘지 않았다고 해야할까?

 

그 여운을 잊지못해 나는 다시 드라마를 보러간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