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유대인이 대물림하는 부자의 공리

[도서] 유대인이 대물림하는 부자의 공리

랍비 셀소 쿠키어콘 저/이미숙 역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5점

그렇다면 앞으로 무언가를 구입하고 싶은 강한 욕망이 솟구칠 때는 어떻게 해야 할까?

미련함의 결정적인 사례가 있다면 같은 일을 반복하면서 다른 결과를 기대하는 일일 것이다.

 

값비싼 물건을 사고 싶은 유혹이 느껴질 때는 일단 그곳에서 나와 일주일 동안 생각하는 시간을 갖기로 해보라. 즉각적인 만족감을 얻으려는 욕구에 호소하는 야수를 무시하는 것이다.

 

당신에게 진정으로 필요한 물건인가, 아니면 그저 원할 뿐인가? 필요 없는 물건을 구입하고 나면 집에 돌아왔을 때 곧바로 죄책감을 느낄 수 있으며, 그 죄책감으로 말미암아 애써 산 물건을 제대로 즐기지 못하게 된다. 그 순간 야수는 승리를 만끽한다.

 

유대인들은 자신이 갖지 못한 것보다 이미 가진 것을 사랑하는 것이 진정한 부의 의미라고 가르친다. 19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