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1년 100권 독서법

[도서] 1년 100권 독서법

차석호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1100권 독서법

 

1년에 100... 그렇게 많은 양은 아닙니다.

하루에 1권씩만 읽어도 300권은 거뜬히 채울 수 있으니까요.

하지만 어떻게 읽는가가 중요할 것입니다.

 

전 맘먹고 책을 읽으면 1년에 7~800권은 충분히 채우는 편입니다.

안 읽는다고 해도... 뭘 읽어도 읽는지라... 분량으로 보자면 2~300권은 읽을겁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딱히 무언가 새로운 길을 발견했다는 느낌이 들진 않더군요.

그래서 생각한 것이 있습니다.

너무 많이 읽어서는 오히려 도움될 게 없다.

 

책에는 분명 길이 있습니다.

하지만 뭔가 의미있는 지식을.. 지혜를 책에서 얻고 길을 찾는다고 하더라도 다른 책을 읽기 바쁘다면 되새기는 시간을 가지지 못해 효과가 크게 떨어진다고 봅니다.

필자가 추천하듯 100권을 읽는것도 딱히 좋아보이지 않습니다.

시간의 여유를 보내기 위해 무언가를 읽는다는 행위 자체는 다른 취미보다는 괜찮다고 생각합니다만.. 그렇다고 그것이 마냥 좋은 것 같지도 않습니다.

 

그래서 중요한 것이 어떻게 읽느냐는 방법적인 부분으로 보입니다.

1년에 100권이라는 것은 상징적인 의미입니다.

굳이 100권을 읽을 필요는 없습니다.

자신이 소화할 수 있는 양에 맞춰 읽는 것이 보다 바람직합니다.

 

이 책의 내용을 보면 필자는 잘 소화해 내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이 책은 보다 의미있게 책을 읽을 수 있게 도와줍니다.

서론이 상당히 긴 책으로 여겨지는데... 처음 3장을 할애하여 독서의 효용과 그 성과의 예제, 독서수업을 하는 사례등을 소개하였습니다.

 

본론은 4장 부터입니다.

어떻게 100권의 책을 선정하는가에서 시작하여 쉽게 책을 접하는 요령과 그 고른 책을 익히는과정과 방법에 대해 알려주고 있습니다.

단순히 책을 읽는것만이 아니라 독서노트를 쓰고 토론을 하는등의 방법등을 소개하여 실제로 그 책을 잘 알 수 있도록 하는 방법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전 취미가 독서이긴 하지만... 책을 잘 읽는것은 아닌 듯 싶습니다.

필자가 소개하는 방법을 참고하여 마음이 맞는 사람들과 독서회등을 열어보는 것은 어떨까..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많이 읽지 않고 맘에 와 닿는 책 위주로 해서 100권이 아니라 50권 정도만..

단순히 읽는 즐거움만으로는 부족하다는 느낌을 자주 가지고 있습니다.

괜찮은 책은 많지만.. 그 책의 내용들을 모두 활용하진 못하거든요.

필자가 알려주는 방법이 제게 필요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