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이 세상을 살아가는 철학

[도서] 이 세상을 살아가는 철학

토마스 아키나리 저/한주희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정기적으로 돌아오는 철학과 사상에 대해 알고 싶다는 욕구 상승의 시기를 맞아 적절한 책을 찾아 헤매던 중 눈에 들어온 게 이 책이었다. '일상에서 접하는 갖가지 문제를 철학으로 생각해보자'는 출판사의 문구에 이끌려 용감하게 독서를 시작했다.

 

 책은 총 2부로 이루어져 있는데, 1부는 고대부터 현대를 거쳐 미래로 이어지는 철학사를 다루고 있고 2부는 역사 만큼이나 다양한 철학과 사상들을 현실 문제와 연관 지어 생각해볼 수 있는 응용 철학(?)을 다루고 있다.

 

 사실 호기롭게 시작하기는 했는데 역시나 읽을 수록 아리쏭해지는 1부 철학사를 읽는 내내 '도대체 내가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고 또 철학과 사상에 손을 댔을까' 한탄을 수십 번은 했던 것 같다. 심지어는 '지금 내가 이것을 읽는다고 한들 내가 얼마나 발전할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이 자꾸 들어서 마음 속이 어지럽기까지 했다. 그래서 일단 1회독을 완료하는 것에 목적을 두고 꾹꾹 참아가며 읽었는데 1부의 마지막 현재~미래로 이어지는 철학과 사상부터는 다시 흥미도 생기고 속도가 붙기 시작했다.

 

 사실 여전히 철학과 사상... 은 아리쏭하다. 그래도 1회독을 하겠다는 소정의 목적을 달성했고, 낫 놓고 기역 자도 모르는 것과 같이 읽어 놓고도 도통 모르겠는 철학과 사상을 왜 꾸준하게 접해야 하는 지 그 의의를 어렴풋하게나마 느끼게 된 것에 만족했던 독서였다.

 

 



 

 

 

리뷰어스 클럽의 소개로 출판사로부터 책을 제공받아 주관적으로 작성한 글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