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내가 누군지도 모른 채 마흔이 되었다

[도서] 내가 누군지도 모른 채 마흔이 되었다

제임스 홀리스 저/김현철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4점

부모교육 강사님 추천도서이자,
그리고 서사대 인간행동과 사회환경의
정상원 교수님 덕분에


제목부터
나의 [중간 항로]의 심정과 심리를
이야기 하듯...
미친듯이 빨려들어간다.
사춘기가 없었던 나.
내면아이를 생각할 겨를도 없이
미친듯이.열정적으로 아이들을 가르치는
한 분야에서 좁은 세계
그리고 나보단 남을 챙기며
( 오지랖인지 뭔지)
살았던 나.
자기 그릇도 못 챙김서.^^;;;

내면아이 를
들춰보는 것만으로도
겁이 덜컥 났고
두려움에 휩싸인다.
큰 용기가 필요했다.
기가 막힌 융 심리학을 풀어낸다.

운명의 포로로 전락하지 않으려면
이 문장을 의식 속에 늘 담아두어야 한다.

[ 외부의 대상과의 동일시 ] 는
개인이 어려서는 부모의 현실과
자라서는 부모 콤플렉스 및 사회제도의 권위와
동일시하여 자신의 존재를 확인하는 일이다.


외부의 객관적 세계와 자신을 동일시하하면,
우리는 내면의 주관적 현실로부터 소외된다.

??나의 가장 중요한 과제 ?? 인
외부세계와의 관계에 충실하면서도
자신의 존재 목적에
충실한 개인이 되어야 하는 것!!!

개인으로의 분화가 더 많이 일어날수록
외부 세계와 맺는 관계도 더욱 풍성해진다.

자신이 과거 어디에서 상처나 결함을 발견하든 간에,
우리는 스스로 이를 감싸안는 부모역할을 해야한다.

스스로의 인격을 더 넓혀야 신경증은

점차 사라진다.

?

#내면아이 #부모교육 #내가누군지도모른채마흔이되었다
#제임스홀리스 #김현철 #융심리학
#중간항로 #중년 #사십춘기
#사춘기가뮈꼬 #인행사 #사회복지
#서사대 #인간행동과사회환경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