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까대기

[도서] 까대기

이종철 글그림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담담하게 그려진 만화.
이 만화에 대한 택배기사님들과 현장 직원들의 바램을 알 것 같다.
살아가기에도 부족한 시간에, 자신들의 얘기를 있는 그대로 전해주는 작가가 무척 고마웠을 것 같다.

택배도 다른 플랫폼 노동과 동일하다.
기사님들과 분류해주시는 분들 모두가 제 몫을 받는 시스템으로 운영되면 좋겠다.

얼마전 뉴스에서 본 택배 리베이트는 충격이었다.
유통사에게 건당 일정 금액을 돌려주는 구조.

켄 로치 감독의 영화 ‘미안해요, 리키’가 겹쳐진다.
정당한 값을 치르고 택배를 받고 싶다.
만나기 힘든 택배 기사님들께 음료를 건네기도 어렵지만,
그 분들의 삶에도 돈이 필요할 것이다.

* 겨울철 주문하는 10kg 과일 상자에 대해 다시 생각해보게된다. 집 문 앞에서 집 안으로 들고 들어오기도 어려운데...

** 앞으로는 택배비 지불을 당연하게 여기려고 한다. 무료배송에 혹하지 않고.
시스템적으로 택배기사님들과 분류해주시는 분들께 정당한 몫이 돌아가면 좋겠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