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독서 습관 캠페인

1. 읽은 책 : 굿나잇책방 겨울 통신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이도우 저
시공사 | 2020년 02월

 

2. 읽은시간과 페이지 : 10:00pm ~ 10:27pm, ~76p

 

3. 읽은 책에 대한 감상

"소설 엔딩 이후의 일상을 25개 에피소드로 써내려간 은섭의 블로그 비밀 글 ‘책방 일지’가 별책 『굿나잇책방 겨울 통신』으로 묶여 제공된다."

- 책소개글 중 에서 ( http://www.yes24.com/Product/Goods/86895523?Acode=101 )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를 읽으면서 빼놓을 수 없는 대목이 바로 은섭의 블로그 비밀글이었다. 그런데 이렇게 25개 에피소드를 묶어 별책으로 읽을 수 있다니, 해원과 은섭의, 그리고 독서모임 사람들의 그 후 이야기가 궁금한 사람들에게는 맞춤선물이 아닐 수 없다.

 

#1. 금요 글쓰기 모임

눈이 녹았다. 오늘도 아무도 글을 써 오지 않았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모두가 내가 한 크리스마스 장식에 트집을 잡음

..(중략)..

저로서는 최선을 다한 것입니다만. 누구나 잘하는 일과 그렇지 않은 일이 있지 않겠습니까, 어떻게 다...라고 항변할 틈도 없이 회원들은 전구와 트리 장식을 해체하고 함께 다시 하기 시작함.

..(중략)..

책방 장식은 훨씬 보기 좋아졌군요. 언제나 이벤트에만 강한 회원들이라니 정말 곤란하지만,

트리의 불빛은 총총. 밤하늘 별들도 총총해서 좋은 밤입니다.

모두에게 감사를.

12월 12일 책방 일지에서 _葉 (pp.45-47)

 

#2. 굿모닝, 하고 그녀는

며칠 오두막에서 지낼 배낭이나 꾸려볼까 하는데

탁- 누군가 창에 눈덩이를 던졌다.

..(중략)..

점퍼를 걸치고 밖으로 나가보니 그녀가 웃고 있습니다.

코트 위에 머플러를 두르고...커다란 가방을 눈밭에 아무렇게나 내려놓고, 저를 바라보고 서 있군요.

..(중략)..

말문이 막혀 서 있는 내게 H는 웃으며 말했습니다.

"굿모닝."

아아, 굿나잇클럽 여러분. 이 클럽을 오래 했을 때의 진짜 좋은 점을 제가 얘기했나요?

수많은 굿나잇을 넘어 굿모닝- 하고 인사할 때, 잊고 있던 두근거림이 아침 햇살처럼 쏟아진다는 것.

주위 풍경은 멀어지고 그녀 모습만 환하게 다가오는 그 한순간을 제가 믿는다고도 말했던가요?

아침은 아름다운 것이었습니다.

..(중략)..

일지는 여기까지입니다.

지금부터 그녀와 키스할 거니까요.

1월 3일_葉  (pp.74-76)

 

4. 하고싶은 말

별책부록까지 읽는 것으로, 주말에는 '연애소설'이라는 주장을 마무리 해야할 것 같다. 글을 읽고 쓰며, 오랜만에 두근두근 설레는 시간이었다(이참에 주말마다 연애소설을 읽어볼까? 심각하게 고민 중ㅎㅎ).

 


http://www.yes24.com/Product/Goods/86895523?Acode=101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8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Yiangtal

    그 두근두근이 이해가 가는 이도우님 책이군요. 주말마다 연애소설읽기 꽤 낭만적인 것 아닐까요? 찬성~~ㅎㅎ

    2020.07.04 22:43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Joy

      Yiangtal님께서는 이도우 작가님을 아시는군요. 저는 이번에 책을 읽으며 처음 알게 되었어요.
      (주말에는 연애소설 읽기를 이어갈까요? ㅎㅎ)

      2020.07.05 14:05
    • 스타블로거 Yiangtal

      네네~이어가세요. 사랑 가득한 주말되세요! :)

      2020.07.05 15:43
    • 스타블로거 Joy

      음..그러면 이도우 작가님의 글을 계속 읽어볼까요? ㅎㅎ
      (오랜만에 맘에 드는 문장을 만나 행복해 하고 있습니다)

      2020.07.05 17:56
  • 스타블로거 부자의우주

    맞네요. 박민영 서강준이 주연한 드라마. 왠지 무서우면서도 따끈따끈했던 느낌을 가졌지 싶습니다. 음 <당신의 남자를 책을 읽게 만들어 드립니다>를 읽다가 '손이 스치는 순간 느꼈던 짜릿함'이라는 문장을 보고 세가아와님을 다시 쳐다봤습니다. 잘 때는 확실히 여전히 변함없이 천사입니다. 아직은 견해차가 있어서 냉전 지속중 ^^;; '이또한 지나가리라'를 믿어보려고요.
    우엣든 주말에는 연애소설 덕분에 조금 편해지는 기분이네요. 감사합니다. joy님!

    2020.07.05 11:35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Joy

      부자의우주님께서는 드라마를 보셨나보네요! 저는 책만 읽었는데 어떻게 드라마도 옮겨졌을지 궁금하면서도 또 그만큼 책으로만 만나고 상상하고 싶은 생각도 듭니다ㅎㅎ
      냉전 지속중이시라니..이런..빨리 냉전이 종식되어 따뜻한 시간 보내시길 바래요. 사랑꾼 부자의우주님께는 그 모습이 더욱 어울리시는 듯 하거든요^^
      주말, 여유롭게 보내고 계시기를 바랍니다.

      2020.07.05 14:08
  • 파워블로그 모모

    새로운 독서 습관이 생겼군요 ^^
    이 책은 봐야하면서도 자꾸 안보게 되더라구요...
    잘 지내셨지요?

    2020.07.05 15:01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Joy

      네, 이제까지의 독서습관 이벤트와는 조금 형식이 달라졌더라구요.
      시간 제한이 없지만, 자신이 구매한(2019년 1월 이후) 도서 한정으로요.
      모모님, 더운 여름이 시작되었는데 건강히 잘 지내고 계시죠? ^^

      2020.07.05 17:57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