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나는 여기 곳곳에 책 제목을 붙여보았다. 그 숲으로 들어가는 굴다리에는 ‘좁은 문’을, 숲속 길에는 ‘비밀의 화원’을, 숲길 너머 언덕에는 ‘폭풍의 언덕’을, 그 밑에 작은 은행나무 묘목이 심긴 언덕에는 ‘나무를 심는 사람’이라고 말이다. 나무를 심는 사람 언덕 끝자락에는 빨간 건물 한 채가 우두커니 서 있는데, 바로 항상 고양이 두 마리가 꾸벅꾸벅 졸고 있는 동네 책방 ‘세렌디피티 78’이다. pp.86-87


   우리 부부는 책을 좋아하고 책 읽기를 좋아했는데 마침 ‘조화로운 삶’이라는 책을 만나 매료되었다. 좀 더 아름다운 세상 만들기를 꿈꾸며 책방을 열자고 결심했다. 텃밭과 정원을 가꾸고, 여러 사람과 어울려 문화를 함께 만들어가며 노후를 뜻 깊게 맞이하고 싶었다. p.87

*'동네 책방, 동네 한 바퀴' 중에서

 

동네 책방 '세런디피티78'

여주에 자리한 이 곳을 책에서 만난 이후 가보고 싶은 곳으로 남겨두고, 이제나 저제나 기회가 닿을까 했는데, 전혀 예상치 않은 날 기회가 찾아왔다. 여주에 일이 있어 가던 중 길이 막힐까 점심도 거르고 나섰는데, 원활한 교통상황 덕에 30분 남짓의 시간이 내게 주어졌던 것이다. 차 안에 하염없이 앉아있기는 싫고 어쩌지..하던 차에 내 머릿속에 스친 곳이 바로 '세런디피티78'이다. 위치를 확인해보니 마침 내가 가야할 곳과 그리 멀리 않은 곳이다.

어머! 여기는 꼭 가봐야해! 그렇게 예정에 없던 짧은 일상여행이 시작되었다.

 


 


 

문을 열고 들어서니, 내가 읽은 '동네 책방, 동네 한 바퀴'가 눈에 띈다.

아, 제대로 찾아왔구나..하는 마음에 나도 모르게  "이 책을 읽고 왔어요"라 말하자 너무나 반갑게 맞아주시는 책방지기님과 차를 한 잔 앞에 두고 마주 앉아 책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책방을 운영하시는 이야기를 듣다보니 30분의 짧은 시간이 훌쩍 흘렀다.

(낯을 가리는 탓에 처음 만나는 사람과는 서먹한 내가 이런 시간을 갖다니 스스로도 신기한 기분마저 들었다)

 


 


*책방지기님의 양해를 구하고 사진을 촬영했습니다.

 

처음 책방을 열 때 주변에서 모두 말리며, 1년도 채 못 버틸꺼라 했지만 어느새 4년째라시며, 최소한 10년은 운영을 해보고 싶다 하시는 이야기를 들으며, 10년, 20년 그리고 오랜 시간 이후에도사랑받는 공간으로 남기를 바래본다.

 


 

'나에게 적용하기'로 남겼던 '동네 책방에 가면 꼭 책 한 권 구매하기'를 실천하기 위해 손에 들고 온 무라카미 하루키의 '일인칭 단수'이다.

예전부터 읽을까 말까..했던 책인데 얼마전 책방에서 이 책으로 독서모임을 하셨다는 이야기에 솔깃해서 구매하게 되었다.

 

 


 

*동네 책방, 동네 한 바귀 : http://blog.yes24.com/document/13658748

 


http://blog.yes24.com/document/13658748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14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흙속에저바람속에

    와, 독후 실전 적용의 좋은 예를 몸소 보여주시네요! 책방 주인장님과 담소도 나누시고 참 좋은 시간이었을 것 같습니다.^^ 주말 내내 미세먼지가 너무 안좋아서 집콕하다가 오후를 기점으로 좋아져서 봄꽃수집가랑 놀이터에서 놀다가 우르르 몰려나온 유치원 친구들에게 던져놓고 동네한바퀴 중에 엽이님 포스팅을 보니 저도 근처에 동네책방이 하나 있으면 좋겠단 생각이 막 듭니다.ㅎㅎ 남은 주말도 평온한 시간 보내십시오!

    2021.05.09 15:42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Joy

      실전 적용에 힘쓰고 있습니다. 다만, 고백하자면 제가 하고 싶은 것들에 치중하는 경향이 있다는 것은 안비밀입니다ㅎㅎ 짧은 시간이었지만 책방지기님과의 대화가 참 즐거웠습니다. 정말 낯가리는 제게는 나름의 큰 도전이기도 했구요ㅎㅎ 정말 동네에 이런 책방 하나 있으면 제 아지트를 삼을텐데 말이예요!
      유치원 친구들에게 던져진(?) 봄꽃수집가는 즐거운 놀이터 나들이를 잘 마쳤나요? 동네 한바퀴 중에 동네책방 글을 읽고 글 남겨주셔서 감사해요^^

      2021.05.09 21:38
  • 스타블로거 부자의우주

    엄청난 인연은 복된 기억을 준 독서로부터!
    그냥 어렵게 써봤습니다.

    즐겁고 기쁜 만남 축하드립니다!

    일인칭 단수와 인연을 만들어준 책, 기억에 챙겨 갈께요.Joy님 ^^

    2021.05.09 16:10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Joy

      네네, 부자의우주님 말씀처럼 동네책방에 대한 글이 저를 낯설지만 반가운 곳으로 이끌고 또 그곳에서 무라카미 하루키의 글도 만날 수 있었습니다.
      그러고보면 정말 우연과 인연 그리고 필연의 고리는 참 신기하기도 합니다^^

      2021.05.09 21:40
  • 파워블로그 박공주

    대리 북카페 여행 넘 즐겁네요 ^*^

    2021.05.09 18:43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Joy

      박공주님, 제글과 함께 동네책방 나들이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잘 지내고 계시죠? ^^

      2021.05.09 21:40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