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야밤 독서 습관

 

키친하우스

캐슬린 그리섬 저/이순영 역
문예출판사 | 2013년 06월

1) 독서 시간과 읽은 페이지 : <밤 10:00 - 10:20>, <13~ 36>
2) 읽은 책에 대한 감상 : 글에 몰입하며 읽을수록 마음이 아프네요. "벨, 이 아이는 너하고 싸우는 게 아니야. 너무 아픈거야, 아이에게 먹을 걸 가져다줘. 안 그러면 죽을지도 몰라." "사람들이 널 처음 키친하우스에 데려왔던 날 나도 널 보며 그런 생각을 했을 것 같지는 않니?" 그날 늦게, 마마가 나를 위해 닭 한 마리를 잡아 죽을 끓였다. 처음으로 내 위는 물 말고 다른 것을 받아들였다. 속을 달래주는 죽을 먹고 나니 딱딱한 음식도 먹을 만해졌도 토하지도 않았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