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야밤 (22:00~24:00)


개인주의자 선언

문유석 저
문학동네 | 2015년 09월

 

개인주의자 선언.


제목부터 매혹적이었다. 

나는 개인주의자 라고 스스로 생각해왔으니까 말이다.

어느 순간, 어느 모임 안에서는 이렇게 말하기 힘든 순간도 있었지만

나는 그래왔던 것 같다. 


<가능한 한 남에게 폐나 끼치지 말자. 

그런 한도 내에서 한 번 사는 인생 하고 싶은 것 하며 최대한 자유롭고 행복하게 살자. 

인생을 즐기되, 이왕이면 내가 할 수 있는 범위 내에서 남에게도 좀 잘해주자. >


저자가 하는 애기가 내 마음을 대신하는 듯 한 느낌을 강하게 받으면서 읽어 나간 책이다. 

이렇게 선언까지! 

개인주의자, 그 안에서 머문다.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