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북클러버
노랜드

[도서] 노랜드

천선란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천선란 작가님이 출간하신 책은 전부 읽었을 정도로 작가님의 글을 좋아한다. 그만큼 기대를 갖고 읽었는데 역시나 실망시키지 않는 작품이었다. SF만을 위한 SF도 아니고 재미만을 위한 SF도 아니고, 늘 어떤 테마(주로 어두운 소재로 현실에 관한 주제)가 녹아 있는데, 노랜드에서는 이별에 대해 이야기한다. 그래서 전체적으로 분위기가 어둡고 외로운 감이 있다. (물론 작가님 소설의 전반적인 분위기가 이렇긴 하다.) 그러나 슬픈 이야기를 통해 결국 전달하고 싶은 주제는 결국엔 사랑이라는 게 느껴진다. 그래서 더 여운이 남는 것 같다. 읽을 때는 아프고 괴롭고 지치더라도 덮었을 때 참 아름다웠지... 하는 마음이 드는 책이 더 오래 남는다고 생각한다. 지독한 어둠 속에서 옅은 빛을 발견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책을 추천한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