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세트] 킨(KEEN) (총3권/완결)

[eBook] [세트] 킨(KEEN) (총3권/완결)

문은숙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4점

류한조,이사유(강강 스포 유)
유명한 도른자 류한조.
역시나 명성에 맞게 똘끼가 어마어마하네요^^

사유의 아빠는 7살인 딸을 2천만원에 팔았고
사유는 동갑인 한조의 애완개로 자라납니다.
(한조가 큰아빠에게 사유를 사달라고 함.
사유가 아빠에게 매맞는 장면을 봐서였네요)
부모를 잃고 조폭인 큰아빠 인태의 손에 자란 한조는
사유를 자신의 말에 무조건 복종하도록 했고
한조의 감정에 따라 수시로 뺨을 맞았어요. 한조네가 학교재단의 큰손인지라 선생님들도 사유를 불쌍히 여겼지만 그뿐. 한조가 없을때 산책하다 자전거를 타고 신문배달을 하는 동화와 부딪쳤고 그렇게 알게된 민동화. 한조는 사유가 산책시간을 넘겼다는 이유로 손가락을 부러뜨리는데 그래놓고 병원에 데리고 가 깁스를 해주는 미친놈입니다.
이후 사유는 동화와 신기하게도 자주 만나게 되면서 둘은 친해지게 되었어요. 하지만 사유는 한조와 늘 함께 다녔기에 동화와는 문자 연락과 화장실 간다는 핑계로 잠깐씩 만날뿐이네요. 둘은 운명처럼 학교 마니또 짝궁이 되었고 선물을 주고 받게 되었어요.
한조에겐 친구라는 명목으로 감시인인 수강이 있었는데 수강은 동화와 사유의 관계를 알았고 주의를 줍니다 하지만 사랑의 감정은 숨기기 힘들었고 한조는 달라진 사유를 눈치 챘네요.
결국 사유가 보는 앞에서 계단에서 동화를 밀어버리는데 이후 동화네엔 안좋은 일들이 생깁니다.
동화는 사유가 한조에게 벗어나길 바라는 마음에 사유를 위해 애쓰지만 그럴수록 사유는 한조가 더 미친짓을 할걸 알기에 모진말로 동화를 끊어냈네요. 한조의 큰아빠는 사유에게 본분을 자각하라는 협박을 하면서 혼인신고서를 내밀었고 사유는 모든것을 포기하고 한조와 혼인신고를 했네요. 칼로 자해하려던 것도 한조가 칼을 자신의 손으로 잡는 바람에 저지당했어요.
학교 수학여행을 가게 되었는데 사유가 산책 나온 동안 사유가 있던 건물에 화재가 났고 사유는 지금이 한조에게 도망칠 시기임을 깨닫고 도망쳤네요 뉴스에서 사유는 죽은 사람이 되었고 사유는 깊이 숨어버립니다. 5년의 세월동안 클럽의 주방에서 일을 하면서 악착같이 5천만원을 쥐었고 인태에게 나타나 돈을 주면서 채무를 갚아요.
그리고 인태와 모종의 협상을 하네요.
한조를 떠나있었지만 그녀는 사망신고가 안되어있고 혼인관계인지라 결코 한조에게서 벗어날 수 없는걸 알기에 한조와 이혼을 하거나 아님 새로운 시작을 하겠다며 한조앞에 나타난 사유.
지난 5년간 자존감이 낮았던 사유는 사라지고 트라우마도 벗고 씩씩해진 사유네요.
반면 사유가 사라진후 한조는 불면증에 거의 폐인으로 살아가고 있었고 살아돌아온 사유에게 꼼짝 못하는데 이제 을의 반격이 시작되었네요!!
한조는 사유가 제시한 주인과 개의 관계가 아닌, 남자와 여자로서 동등한 관계로 시작하자는 제안을 받아들여요. 다시 사유가 사라질까봐 두려운 한조. 사유는 임신을 했고 한조는 이제 아이와 함께한 가정의 미래를 꿈꾸며 프러포즈할 생각으로 반지까지 샀네요.
하지만 인태가 병상에 있는동안 사라진 사유. 인태는 사유가 처음부터 아이만 낳아주고 떠나기로 했다면서 이혼합의서를 보여줬네요.
사유의 완벽한 복수는 한조의 좌절이었고 한조는 사유에게 매달렸지만 사유는 그를 내칩니다.
그러나 복수의 성공뒤에 사유의 마음은 불편했고 뱃속 아이의 입덧도 한조가 좋아하는 것들만 찾네요. 인태의 양자인 건주가 인태를 사고사로 죽인후 한조를 처리하기 위해 사유를 납치했는데 한조가 목숨을 걸고 사유를 구해냅니다. 눈 하나를 잃었고 쓰러지면서 사유에게 사랑한다고 말하며 쓰러진 한조.
결국 아이와 외국으로 떠날 계획이던 사유는 한조의 곁에 남기로 했고 한조는 이후 180도 변합니다. 철저히 사유에게 맞춤형으로 사유가 원하는 시칠리아 바닷가에서 함께 살았고 아들 태신과 딸 혜신까지 낳았네요.
둘다 사랑받지 못하고 자라 비틀린 성정을 가진 사람들이라 아이들을 위해 배우고 노력하려는 모습들이 좋았어요.
매운맛도 있지만 우리 한조가 달라졌어요~도 재미있네요^^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