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나는 나

캐럴 피어슨 저/류시화 역
연금술사 | 2020년 05월


우리는 세상에 대한 이야기를 만들고, 많은 부분 그 이야기대로 살아간다. 

우리가 삶에서 경험하는 일들은 우리 자신이 삶에 대해 어떤 상상을 하고 있는가에 따라 결정된다. 삶이 어떤 모습인가는 의식적으로, 혹은 더 많게는 무의식적으로 우리 자신이 선택한 대본에 달려있다. 


...


이 책은 일종의 '마음 사용 설명서', 혹은 영웅의 여행에 필요한 지도이다.

나는 그 여행을 도와줄 내면의 안내자들, 즉 우리 자신 안의 '여섯 가지 원형'을 소개할 것이다. 이들의 도움을 받아 우리는 진정한 자아를 완성해 나가는 과정에서 겪는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다. 그리고 진정한 자아는 한 순간에 발견되는 것이 아니라 전 생애에 걸쳐 완성해 나가는 과정이다. 이 내면의 협력자들과 연결되는 법을 알면 미래에 대해서도 덜 두려워하게 된다. 어떤 문제에 맞닥뜨리더라도 그것을 해결하는 데 필요한 수단이 자신의 내면에 있다는 사실을 알기 때문이다. 


...


당신은 영웅이다. 

혹은 영웅일지도 모른다. 신화와 문학작품과 실제 삶에서 영웅은 여행을 떠나 큰 괴물(문제들)과 맞서고, 진정한 자아라는 보물을 획득한다. 사실 삶에서 이미 죽은 것 같은 순간을 마주할 때 마다 우리는 괴물을 맞닥뜨리는 것이다. 이때 영웅은 무기력한 삶 대신 생기 넘치는 삶을 선택하고, 진정한 자신을 발견하기 위해 여행을 떠난다. 


- 책 속에서



*리뷰 이벤트 혜택*


최우수 (1 명) : YES 포인트 50,000 원, 도서 선물

우수 (2 명) : YES 포인트 20,000 원 , 도서 선물

교양 (20 명) : YES 포인트 5,000 원



리뷰 이벤트 도서 <나는 나>를 읽고 리뷰를 남겨주신 뒤 

아래 댓글에 리뷰와 SNS URL을 남겨주세요.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타 블로그 등 SNS 에 글 등록 시 선정 확률 UP)

댓글을 남겨주셔야 이벤트 참여가 완료됩니다


리뷰 이벤트 많은 참여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나는 나

캐럴 피어슨 저/류시화 역
연금술사 | 2020년 05월


저 : 캐럴 피어슨 (Carol Pearson)

심층심리학자이며 심리 상담가인 캐럴 피어슨은 CASA(원형 연구소) 소장으로 칼 융의 원형 이론 연구와 강의에 평생을 바쳤다. 대학에서 영문학을 전공하던 중 문학비평 과목에서 ‘신화와 상징’을 접하고 칼 융과 신화학자 조지프 캠벨의 정신적 제자가 되었다(그녀 자신은 이것을 ‘매우 이상한 여행’이라 부른다). 이후 인간 내면에 존재하는 집단무의식 원형을 6가지로 밝혀 큰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내 안의 영웅 깨우기』 『나는 무슨 이야기를 살고 있는가』 『지금 나는 누구인가』 등 많은 책의 저자이기도 한 피어슨은 콜로라도대학, 메릴랜드대학, 조지타운대학에서 강의했다. 여러 나라에서 번역 출간된 대표 저서 『나는 나(원제 The Hero Within)』는 원형 심리학의 고전으로 꼽힌다.




리뷰 이벤트 기간 : ~6.14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10

댓글쓰기
  • 정연미

    영웅의 여행을 떠나기에 필수 준비물 도서입니다.
    전 마법사원형으로 자신의 의지대로 미래를 바꾸는 성격입니다.
    저의 어릴적 영웅은 말괄량이 삐삐였어요!!!
    삐삐의 용기와 창의성. 패션 스타일, 친구와의 우정 등
    여러 가지 교훈적인 부분이 많아요.
    삐삐는 엄마를 하늘 나라에 보내고 어려운 환경속에서 씩씩하게 자랐어요!!!

    삐삐처럼 마법사여행을 가고 싶어요.

    fb.me/JEONG70

    정연미
    010 8386 2358

    2020.05.21 17:26 댓글쓰기
  • 슈퍼잭

    나는 나
    https://psa119119.blogspot.com/2020/05/blog-post.html
    캐럴 피어슨이 저술하였고, 류시화가 번역하였다.
    제목은 '나는 나'이다.
    과거 주주클럽의 노래를 연상하게 하는 제목이다.
    제목에서 말하는 것처럼 저자는 '인간'에 관하여 말한다.
    저자는 융의 이론을 근거로 우리 안에 여섯 가지 심리 원형이 있다고 밝힌다.
    1. 고아 원형
    2. 방랑자 원형
    3. 전사 원형
    4. 이타주의 원형
    5. 순수주의자 원형
    6. 마법사 원형

    첫째, 고아 원형은 세상에 홀로 남겨진 듯하고 버림받은 듯한 외로움으로 가득한 심리적 추방자를 뜻한다.
    이로 인하여 사람를 신뢰하지 않으며, 삶에 대한 기대도 없다.
    둘째, 방랑자 원형은 자신의 삶이 어딘가에 갇혀 있는 것처럼 느끼고 이상적인 곳을 찾아 떠나는 유형이며, 지금과는 다른 사람을 살겠다는 선언을 반복하는 사람이다.
    여행을 가장한 현실도피자가 될 수 있는 가능성이 있다.
    셋째, 전사 원형은 자신의 존재를 증명하기 위해 싸우는 유형으로, 성취하기 위해 자신을 몰아붙인다. 자기 확신이 강하고 책임감이 강하다. 타인에 대하여 강압적일 수 있다.
    넷째, 이타주의 원형은 자신보다 숭고한 무엇인가를 위해, 혹은 세상을 더 나은 장소로 만들기 위해 자신을 희생하려는 자세를 지닌다. 세상 속에서 자신의 가치를 이해하며, 세상의 유익을 위해 살아가는 원형이다.
    다섯 째, 순수주의자 원형은 삶을 낙관하고 보다 큰 선에 대한 믿음을 가진 유형이다. 자신의 인생을 신뢰하며 행복한 결말을 기대하는 사람이다.
    마지막, 마법사 원형은 자신의 미래를 마법처럼 변화시키려는 강한 의지를 지닌 사람이다. 세상의 중심에 자신을 두며, 세상을 바꿀 수 있다는 확신이 있다.

    저자는 이 여섯 가지 원형은 함께 공존하며, 모든 사람에게 있다고 주장한다.
    한 가지 원형이 평생 동안 나타날 수 있으며,
    단계적으로 나타날 수도 있고, 자아 형성 후 사라질 수도 있음을 말한다.
    원형의 단독적인 발현이 아니라 함께 활성

    2020.05.22 12:37 댓글쓰기
  • 리딩

    "이 책은 일종의 '마음 사용 설명서', 혹은 영웅의 여행에 필요한 지도이다." 이 말이 책을 꼭 읽고 싶게 만든 부분인거같아요!

    2020.05.22 22:06 댓글쓰기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