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열네 살 경제 영재를 만든 엄마표 돈 공부의 기적

[도서] 열네 살 경제 영재를 만든 엄마표 돈 공부의 기적

이은주,권준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 열네살 경제 영재를 만든 엄마표 돈공부의 기적 > 서평단이 되었어요. 

 

너무 관심가는 책이 나와서 냉큼 서평단 신청 했더니 운 좋게 되었네요. 

 

빨간색이 아닌 진한 다홍색에 가까운 표지 색인데요. 일러스트가 귀여우면서도 강렬하네요. ㅎ ㅎ 

 

이은주 지음, 위즈덤 하우스의 책입니다. 

 

 

초6에 주식으로 1년에 1500만원을 벌었다고 하니 대단합니다. 전 주식으로 돈을 벌긴 커녕

 

소심하여 흔한 주식계좌도 아직 못만들어 봤거든요. 투자도 실천을 해야 돈을 버는 것인데...

 

실천을 못하고 있습니다. ㅜ ㅜ   이 책은 굉장한 실천가 엄마와 아들 이야기에요. 

 


 






책 날개에 지은이 엄마와 아들의 간략한 소개글이 담겨 있습니다. 

 

열네살 아들과 일곱살 살 두아이의 엄마네요.  제주도에서 성읍랜드라는 체험형 관광지를 운영중이시네요. 

 

아이가 스무살때 경제적으로 독립하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씀 하시는게 굉장히 공감이 가네요. 

 

요즘 우리나라는 부모들이 학교 졸업때는 커녕 결혼시킬때까지 경제적 독립을 못시키고 있잖아요. 

 

외국은 보통 고등학교 졸업만 시키면 독립시킨다는데 우리나라는 그래서 부부들이 노후준비도 제대로 못한다고 들었어요. 

 

 

이 책의 주인공 권준 군은 유투브도 운영중이고 개그맨이자 예능MC이자 투자자가 꿈이래요. 아직 어린데 꿈도 확실하면서 하고 싶은 것도 많고 대단하네요. 꿈에 개그맨도 있는 것을 보니 성격이 밝고

사람들도 좋아하는 것 같아요. 









 

목차 입니다. 목차를 보면 대충 작가가 어떤 이야기를 하고 싶어 하는지 들어오죠. 

 

부모로서 아이게게 세상을 알려주고 어려움을 스스로 해쳐나가도록 해주고 싶은데요. 이책을 읽으면서 좀 더 구체적으로 어떡게 해 주어야 하는지 윤곽이 잡히더라고요. 

 

옛날엔 높은 학벌만 있으면 잘 살던 시대 였는데 고학벌도 무직자가 많고 학력이 낮아도 돈을 더 잘벌면 더 잘 산다고 생각하니 저 역시도 굳이 대학에 가야 하는가 라는 생각을 하고 있었거든요. 

 

지금 대학에 가지 않겠다고 선언한 아이유를 보면서 그리고 픽미업을 유행시켰던 나이 어린 연습생들을 보면서 그 나이에 꼭 책상에 엉덩이 붙이고 공부만 해야하는가를 생각했었어요. 

이 책은 현실 세계를 알려준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아이에게 어렸을 때 부터 경제 교육을 하라는 작가의 말에 그 배경을 쉽게 만들 수 있었던것이 좀 부럽기도 했어요. 우리나라는 어렷을 때부터 돈을 벌기가 쉽지 않죠. 

외국의 경우는 잔디 깍기 강아지산책, 베이비 시터등 미성년자가 할수 있는 것이 많다던데요. 

 

작가님의 경우 자신이 운영하는 곳이 있었기 때문에 일을 하고 돈을 번다는 개념을 어렸을 때부터 배운것 같아요. 다양한 관광객들과 만나면서 사람들과의 관계도 자연스럽게 많이 배우고요. 

 

일곱살에 미니카사업, 열두살의 자판기 사업 유투브 등 엄마가 많은 것을 가르치고 같이 해주고 노력한데서 엄마가 엄청나게 부지런한 슈퍼우먼 이시네요. ㅎ ㅎ 

두아이의 엄마면서 운영하는 곳도 있는데 아이들 교육까지 잘 시키셨어요. 

같은 대한민국 엄마로서 짝짝짝 박수를 치고 싶습니다. 

너무 좋은 글을 써주셔서 감사합니다. 

 

 

 

 

 

 

 

< 본 리뷰는 출판사로부터 무상으로 지원 받아 주관적으로 작성 하였습니다. >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