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로맨틱 인디아

[도서] 로맨틱 인디아

채유희 글,사진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4점

많은 사람들이 다시 가고 싶은 나라 1위로 뽑는 인도..

나를 만나는 여행?하면 생각나는 나라 인도. 

 

그러나 내가 아는 인도는 로맨틱이나 자기성찰보다는

시끄럽고 사람을 가만히 두지 않고 양심이나 질서 없는 지저분한 나라이다.

하지만 다시 가고 싶은 곳 1위는 맞다.

그것이 인도의 매력일듯.

 

 표지의 느낌 좋다. 꽃도 갈라진 느낌도...

 

로맨틱 인디아. 아는 분의 소개로 책을 알게 되었지만

인도와 로맨틱? 너무 감성적인 거 아닌가?라는 생각에 조금 망설이며 책을 구입했다.

 

하지만 읽을수록 공감되고 인도가 떠오르고 그곳이 고향인양 그립다.

물론 굉장한 감수성을 가진 저자와 나는 달랐지만 내가 생각하고 느끼고 경험했던 것들을

로맨틱 인디아에서 다시 만나게 됨을 보고 정말 신.기.하.다!!

 

밤 인도의 공항은 후끈한 공기의 낯선 냄새, 카레이서 같이 도로를 질주하고 언제나 앞차와의 간격은 1cm로 급 브레이크를 밟고 중앙선을 넘나들던 그 기사, 

 

릭샤왈라의 비쩍 마른 등에서 김첨지(현진건의 운수좋은 날의 주인공)를 보고 미안한

맘에 흥정대신 바가지를 쓰고 릭샤를 타고 다녔던 경험,

 

지저분함이나 소음, 매연, 더위의 힘듦보다 더 힘들게 했던 경험.

영적인 빛으로 충만한 신들의 대지는 사라지고 사람을 돈으로만 보고 예의라곤 찾아볼 수 없는 사람들과의 만남의 충격 그러나 너무나 좋은 사람들과의 만남의 기억들의 혼재.

 

침대자리를 샀음에도 허무하게 자리를 뺏기고 신랑과 쪼그리고 12시간을 달렸던 기차 여행

 

인도인들의 지독한 질문 'Where are you from?' ' What's your name?' '

그리고 언제나 no problem 을 외치는 느긋한 사람들

 

타지마할에 대한 감상은 많이 달랐지만

(난 타지마할의 아침에 해가 뜨면서 색과 느낌이 변하는 모습이 아직도 눈에 선하다.

 내 능력으론 그 아름다움을 표현하지 못하는 것이 아쉬울 정도로...)

아주 대부분 많이 공감하고 읽는 내내 인도를 그리워 했다.

 

참으로 그립다. 그립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6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아자아자

    직접 다녀온 곳의 추억이 있기에 애증이 교차하는 것 같네요. <서툰 여행>으로 인도를 만났지만 그건 여행기이기도 하지만 작가의 내면여행을 더 많이 표현한 , 그래서 나름 멋졌다는. 갠지즈강을 대대적으로 정비한다는 뉴스를 들었어요. 예전에 한 번 시도했다 실패한 전적이 있다더군요.

    2009.10.08 21:18 댓글쓰기
    • 상큼양파

      아..그럼 예전의 바라나시를 볼 수 없는 거군요.
      왠지 아쉬운 느낌입니다.
      네, 애증.. 있을 땐 참 싫은 것이 많았는데 바라나시의 썬셋, 사람들, 겐지스강
      잊을 수가 없어요.^^

      2009.10.08 22:36
  • nineone91

    인도~~ 하면.... 선입견이 있잖아요.. 지저분하고.... 좀... 그럴꺼다...그런거.... 헌데... 제 친구 .. 인도에 두번이나 갔다 왔으면서도... 다시 가고 싶다고 하더라구요.. 처음엔... 이 아이가 미쳤구나.. 싶었는데....다시 생각해보니... 다시 가고 싶은 이유가 분명 있을 것 같더라구요...그게 뭘까... 궁금하기도 합니다...

    2009.10.09 13:48 댓글쓰기
    • 상큼양파

      그것이 신기한 인도의 매력인것 같아요.

      2009.10.09 22:54
  • 도담별

    제 친구중에서도 인도를 다녀와서 엄청 고생했는데도, 또 가고 싶다고 말하는 녀석이 있는데... 신기하기도 하고, 전 이상하게 예쁜것들만 보고 싶어요. 유럽의 예쁜 성들이 보고 싶고, 예쁜 강이 보고 싶고... ^^; 전 아마 인도와 친해지기는 글렀나봐요.

    2009.10.09 18:55 댓글쓰기
    • 상큼양파

      ㅎㅎㅎ 저도 예쁜 것들이 더 좋아요. 그런데 인도는 있을 땐 싫었는데 한국에 와서는 그리운..참 이상한 나라예요. ㅎㅎ

      2009.10.09 22:55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