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가장 쉬운 독학 예쁜 손글씨

[도서] 가장 쉬운 독학 예쁜 손글씨

몽땅연필,동양편집부 공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오랜만에 글을 쓸 일은 택배를 보낼 때 주소를 쓰는 것이었다. 글을 쓰지 않다 보니 한 글자 한 글자에 힘이 들고 은근히 신경이 많이 쓰인다. 전달하고자 하는 의미를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도록 가독성 있으면서도 자신의 감정과 개성을 드러낼 수 있으면 바른 글씨라고 생각합니다. (책의 활용법 중에서)

 

이 책을 어떻게 활용하면 좋을지에 대한 설명이 되어 있다. 우리가 잊고 있던 한글의 특징에 대해서 알려준다. 자음 쓰는 순서부터 모음 쓰는 순서를 보고 있으니 처음 한글을 만났을 때의 느낌이 든다. 그때 한글을 보고 무슨 생각을 했을지는 잘 모르겠다. 자음과 모음의 전체적인 위치를 보여주고 글씨 쓰기의 기본자세에 대해서 알려준다. 자세를 바르게 하고 글쓰기에 마음을 다해보고자 한다. 어떤 종이가 좋은지 가볍기 손 풀기로 선과 도형도 그려본다. 글씨도 그림과 비슷하다. 선이 반듯해야 하고 균형 있게 그려야 한다.

 

둥근 글씨체는 둥글둥글 귀엽고 사랑스럽다. 책에 나온 글씨체가 보기에 뜻을 명확하게 전달하면서도 편안함을 준다. 개인적으로 딱 좋아하는 글씨체라서 나만의 글씨체로 만들어보고 싶다. 글씨체 연습을 하면서도 좋은 말이 많이 쓰여 있어서 마음을 담아 글을 쓸 수 있다. 그 외에도 다양한 문자 따라 쓰기에서 알파벳 쓰는 연습도 있다. 거기다 제일 취약한 숫자 쓰기도 있다. 평소에는 별생각 없이 쓰긴 하지만 주소에 전화번호를 적을 때면 숫자 때문에 신경이 많이 쓰인다. 전화번호 연습하는 것도 있어서 다른 책들과 다른 맛이 있다. 메시지 활용법과 택배 보낼 때 주소 쓰기와 같은 양식이 고스란히 책에 담겨있어서 써볼 수 있다. 은근히 악필이면 신경이 많이 쓰일 것이다.

 

경조사 봉투 쓰기 예시도 되어 있어서 도움이 많이 된다. 처음이라면 어떻게 쓰면 좋을지 몰라서 검색해 볼 것이다. 결혼에 쓰면 좋은 예시와 생일이나 생신년을 축하하는 것과 장례식에는 봉투를 어떻게 쓰면 좋은지에 대해서 나와있다.

 

생일선물에 축하 문구를 넣는 것도 선물을 받는 사람에게 마음을 전달할 수 있을 것이다. 글씨를 연습하는 사람에게 마음의 위안을 주고 싶은 마음이 책에 담겨있다. 글씨도 좋아지지만 좋은 글을 읽으면서 마음도 좋아진다. 매일매일 보고 쓰고 마음을 다지는데도 좋겠다. 한 글자 한 글자 따라서 쓰다 보면 좋아질 거라 생각된다.

오늘도 수고했어, 토닥토닥!

 

 

<이 책은 출판사에서 제공받았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