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플라워 오일 파스텔 원데이 클래스

[도서] 플라워 오일 파스텔 원데이 클래스

박에스더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오랜만에 힐링타임을 가져보았어요!

집에서 좋아하는 음악 들으면서 그림을 그리는 시간은 정말 저에게 힐링이 되는 시간이거든요.

평소 오일 파스텔을 해보고 싶다는 마음이 컸는데 해볼 수 있는 기회가 적어 못하고 있다가

이번에 [플라워 오일 파스텔 원데이 클래스]를 보면서 시작하게 되었답니다.

목차부터 너무나 감성적인 [플라워 오일 파스텔 원데이 클래스]

평소에 꽃을 좋아하지만 꽃을 사서 집에 꽂아 놓는 기회가 적었거든요~

요즘 너무 덥기도 해서 꽃이 금방 시들어 아쉬움이 늘 컸는데, 이렇게 그림으로

만나볼 수 있다니 색다른 힐링이더라고요~

탄생화부터 다양한 꽃들이 가득한 [플라워 오일 파스텔 원데이 클래스]

빨리 그림 그리고 싶어서 손이 근질근질하더라고요~

그림을 그리기에 앞서 그림을 그리는 도구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야

제대로 그림을 그리고 즐길 수 있다고 생각해요!

근데 여기서 놀라운 사실 하나!

오일 파스텔은 우리가 알고 있는 크레파스와 같은 말이랍니다!

크레파스는 일본 회사의 크레용과 파스텔의 합성어라고 하더라고요~

이걸 이제야 알았다니 뭔가 부끄럼...

 

 

 

 


 

[플라워 오일 파스텔 원데이 클래스]은 오일 파스텔로 그림 그리는 방법을 아주 자세히 알려주더라고요~

책으로 봤을 때 이해가 잘 안 간다 싶다면 각 클래스 페이지 하단에 QR코드를

찍어보세요~ 영상강의도 만나볼 수 있답니다!

더불어 가이드북 도안으로도 손쉽게 오일 파스텔 플라워 그리기를 시작할 수 있어요!

옅은 회색으로 밑그림이 그려져 있어서 도안 그대로 그려볼 수 있거든요^^

본격적으로 플라워 그리기 시작! 오일 파스텔은 오랜만이라 두근두근하네요!

저는 이 책을 위해 문교 오일 파스텔도 따로 구비해 두었답니다^^ 홍홍홍

 

 

 

 


 

첫 그림은 튤립과 로즈메리로 시작해 봤어요!

손을 간단히 풀어본다는 느낌으로 쓱쓱 그려 봤는데 너무 재미있더라고요~

오일 파스텔이 주는 질감 표현과 색이 믹스되는 느낌이 너무 재미있었어요!

세 번째로 그린 그림은 제가 좋아하는 노란 꽃! 산다소니아를 그려보았어요!

책에서 알려주는 방법 그대로 그림을 그리니 너무 쉽더라고요^^

너무 빠르게 지나가버린 힐링타임!

다음에는 여름 방학을 맞이한 딸아이와 함께 오일 파스텔로 플라워를 더 그려봐야겠어요!

혼자 그림 그리면서 힐링하는 것도 좋지만 아이와 함께하는 재미는 또 색다를 것 같아서요^^

생각보다 어렵지 않은 오일 파스텔로 그림 그리기! 꽃 그림 그리면서 힐링타임 꼭 가져보시길~

 

 

 

 

 

본 서평후기는 출판사로부터 도서만을 제공받아 작성한 솔직한 후기입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