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베어타운

[도서] 베어타운

프레드릭 배크만 저/이은선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4점

첫 문장부터 끌어당기는 매력이 있었고 하키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하키가 마을 그 자체이기에 하키로 살고 하키로 죽는 우직하고 작은 마을 사람들의 폐쇄적이면서 보수적인 정서가 우리네 삶 속의 시골 모습과도 닮아있어 공감되고 이해도 되었지만,
그로 인해 피해자가 가해자 취급을 받고 진짜 가해자를 피해자인양 안타까워하며 감싸주는 모습 또한 우리 사회와 너무도 닮아있다는 사실은 분노를 자아냈습니다. 개인적으론 소설 속 내용보다 더 응징해주고 싶은 마음이었습니다. 하지만 현실적인 결말이라고 생각해서 작가가 왜 이런 마무리를 지었는지 납득되었고 후속작인 우리와 당신들을 통해 좀 더 이해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하키 얘기가 흥미롭긴 하지만 전혀 관심도 없고 모르는 입장에선 다소 따분하게 느껴지기도 했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