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퇴계 유학과 상담

[도서] 퇴계 유학과 상담

박성희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동양 상담 시리즈를 읽으며 가장 의문이 들었던 책은 퇴계 유학이었다

도덕경, 불교, 논어 등 옛 것임은 같았지만 이러한 것들은 현대까지도 큰 영향을 끼치고 있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퇴계 유학이라고? 의문 뒤 바로 튀어나온 것은 당황스러움이었다. 편견 없이 세상과 학문을 바라보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도대체 왜 나는 퇴계 유학에 이정도의 거부감 어린 반응을 보이는 것일까? 잠깐 책을 내려놓고 나의 마음을 바라보았다. 퇴계 유학은 우리나라, 조선에 잠깐 있었던 학문이라 그런 것일까? 퇴계 유학으로 대표되는 성리학이 지금 나의 삶-가부장적인 가족문화 등-에 나쁜 영향을 끼치는 것에 대한 거부감인 것일까? 혹은 교육학을 공부할 때 퇴계 유학이라는 것을 이해하는 것이 너무 어려웠기 때문에? 삼강오륜은 더 이상 현재에 필요 없다고 생각해서? 다양한 질문을 스스로에게 던져 보며 책을 읽어 내려가기 시작했다.


‘1장 왜 퇴계 유학인가?’에서 비슷한 이야기가 이루어지고 있었다. 왜 퇴계 유학인가. 삼강오륜이 현대 사회의 윤리에 부합하기 어려운 측면을 이야기할 때는 기대감이 들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퇴계 유학이어야 하는 이유가 곧 나올 거라는 기대감이었다. 상담에서는 청담자를 이해를 해야 하는데 퇴계 유학은 사람 일반의 심리와 행동을 분석하는 데 유용할 뿐 아니라’ ‘그 시대의 조선인과 현대 한국인 사이에 공통점이 있다고 할 때 현대 한국인을 이해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사실이 분명하다는 것이다.

 

여전히 어렵지만 퇴계 유학이 사람의 마음을 살펴보고 마음의 원리를 알고 마음을 바로 세우는 학문으로 이해했다. 다른 수업에서 서양 상담의 여러 갈래들을 배우며, 결국 상담의 목적이나 방법들이 사람을 어떠한 관점에서 보고 삶의 지향점을 무엇으로 보느냐에 따라 다양한 상담으로 나뉜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 퇴계유학에서는 태어나면서부터 마음에 갖추고 있는 참된 사람의 도리를 다하고 사는 것이 가장 바람직한 삶이라 여기고 있었다. 그리하여 상담적 관점에서 보면 상담이라는 것이 마음을 편히 갖게 돕는 일일 뿐 아니라 마음이 원래 타고난 성품을 제대로 실현할 수 있게 그리하여 참된 사람의 도리를 다하고 살 수 있게 돕는 활동이어야 한다는 말이 굉장히 인상 깊었다. 어려웠던 퇴계 이황의 사상을 상담의 측면에서 이해하기 쉬운 말로 정리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었다.

 

특히 눈이 갔던 부분은 마음병의 원인이 고요함이나 활동함 어느 한 쪽에 빠졌을 때 생긴다고 보는 부분이었는데 이 부분은 교육학 공부를 할 때 전혀 보지 못 했던 부분이었다. 마음을 비워 두되 일이 생기면 그에 따라 적절하게 대응하고 일이 끝나면 다시 마음을 비워 고요한 상태로 되돌아가는 것으로 그 치료의 방법을 알려주는 것이 굉장히 단순하고 쉬워 보이면서도 진리가 아닌가 싶었다. 너무 고요하거나 너무 활동할 때, 한쪽으로 지나칠 때 마음에도 병이 생기는구나, 그러니 마음을 적절하게 잘 운용하는 것. 늘 생각하는 정중동의 자세도 떠올랐다.

 

읽으며 스스로 상담을 받는 기분이 들었다. 각 권마다 조금씩 다른 이야기를 하고 있다고 생각했지만, 어떤 것도 완벽하게 사람과 마음을 설명해주지 못 하듯, 역으로 모두가 조금씩 사람과 마음에 대한 조각들을 가지고 있는 기분이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4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휘연

    이 시리즈 모두 탐나는데요..?

    2019.03.30 18:49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까만달걀

      역시 공부하는 휘연님 :)
      저는 상담 대학원 가면서 이 교수님께 수업을 들으며 '동양상담'을 처음 배우게 되었는데 처음엔 엄청 낯설었어요. 그리고 뭔가 종교스럽기도 하고? 그런데 생각해보면 서양 상담은 '서양'이라는 이유로 멋있다며 잘만 외웠는데 스스로 부끄러웠답니다. 요즘 서양의 상담, 심리치료 자체가 '마음의 평온함'을 추구하고 '자신의 삶'을 바라보는 것이라고 했을 때 이미 우리 동양에서는 오래 전부터 해오고 있었던 것 아니냐! 라며 동양의 종교, 학문, 고전들에서 상담의 요소들을 뽑는 시리즈입니다. 고전과 '마음'에 모두 관심이 있으시면 함께 읽으시기를 추천드립니다. 'ㅁ'

      2019.03.31 21:49
    • 파워블로그 휘연

      와, 진짜 너무 좋아요! 와와와와!!!!!
      감사해요 ㅠㅠ 이렇게 저를 확장시켜주셔서 ㅠㅠㅠ

      2019.04.01 10:14
    • 파워블로그 휘연

      근데 이거 제가 혼자 책만 읽어도 좋을까요? 까만달걀님이 대학원에서 강의로 들으신거라 하니;; 겁나기도 하는;

      2019.04.01 10:17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