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도시처녀 시집와요

 

 

1

고개 넘어 령을 넘어 버스를 타고

도시 처녀 리상촌에 시집을 와요

차창밖에 웃음꽃을 방실 날리며

새살림에 꿈을 안고 정들려 와요 

 

시집와요 시집와요 도시처녀 시집와요

문화농촌 하좋아 우리살림 하좋아 시집을 와요

 

2

다소곳이 숙인 얼굴 얌전도 해라

싱글벙글 신랑총각 의젓도 해라

모내기때 남모르게 맺어진 사랑

황금가을 좋은날에 무르익었소

 

시집와요 시집와요 도시처녀 시집와요

문화농촌 하좋아 우리살림 하좋아 시집을 와요

 

 

3

신랑신부 마주보며 노래 부르니

로인내외 너무 좋아 어깨춤 추네

농촌테제 이따우에 꽃펴 나가니

도시처녀 농장총각 한쌍이 됐소

 

시집와요 시집와요 도시처녀 시집와요

문화농촌 하좋아 우리살림 하좋아 시집을 와요

 

------------------

 

'리상촌'이나 '로인'같은 두음법칙을 무시한 표현이

마치 북한사투리처럼 정겹게 들립니다.

이 노래는 역으로 농촌처녀들의 도시행에 대한

우려를 담고 있는 것이겠지요.

남이나 북이나 이 노래처럼

도시의 꽃다운 처녀들이 찾아오는 농촌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