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중학교 3학년 교과서에 나오는 시입니다.

제가 교단에서 가르치는 그대로 정리를 한 것이고요.

학창 시절의 추억을 되새기면서 한 번 읽어 보시렵니까 *^^*

-------------------------------

봄은

신동엽

* 알아야 할 내용 (이 부분을 앞에 두는 참고서도 있고, 뒤에 두는 참고서도 있는데 여러분이 이미 예습을 했을 것으로 생각하고 앞에 두겠습니다. 그리고 이 부분은 시험에는 잘 안 나는데, 그 이유는 중요하지 않아서가 아니라 누구나 알아야 할 기본이기 때문입니다. 수학시험에서 구구단은 안 나는 것처럼….)

 

- 갈래 : 자유시, 서정시, 참여시

 

- 글쓴이 : 신동엽(1930~1969) 시인. 치열한 역사의식을 바탕으로 우리 사회의 부정적인 면에 대한 비판과 우리 민족에 대한 사랑을 맑고도 강렬한 언어로 표현하였다. 대표작으로 ‘금강’, ‘껍데기는 가라’, ‘산에 언덕에’ 등이 있다.

 

- 성격 : 상징적, 의지적, 참여적, 예언적

- 제재 : 겨울과 봄 (민족 분단과 통일)

- 주제 : 자주적인 평화와 통일에 대한 염원과 의지

 

* 특징

- 봄과 겨울의 대조적인 시어를 통해 사회·문화적 상황을 상징적으로 표현함.

- 단정적이고 예언적인 어조로 자주적 통일에 대한 간절한 염원을 드러냄.

- 상징, 대조, 대유 등 다양한 표현 기법을 사용하여 시상을 전개함.

 

* 이 시를 공부하는 방법

- 이 정도 시는 암송한다.

- 참고서의 설명을 읽어본다.

- 설명의 의미가 무엇인지 생각해 본다.

- 나의 생각이나 느낌을 덧붙여본다.

- 선생님의 설명을 생각해 보고, 질문도 해본다.

   

 

봄은

남해에서도 북녘에서도

오지 않는다.

 

너그럽고

빛나는

봄의 그 눈짓은,

제주에서 두만까지

우리가 디딘

아름다운 논밭에서 움튼다.

 

겨울은,

바다와 대륙 밖에서

매서운 눈보라 몰고 왔지만

이제 올

너그러운 봄은, 삼천리 마을마다

우리들 가슴 속에서

움트리라.

 

 

움터서,

강산을 덮은 그 미움의 쇠붙이

눈 녹이듯 흐물흐물

녹여 버리겠지.

 

풀이  : 선생님의 설명을 깊이 생각하면서 여러분의 생각도 덧붙여서 정리해 보세요.

 

(통일, 통일의 시대↔겨울)

남해(외세)에서도 북녘(외세)에서도

오지 않는다.(단정적 어조. 신념 강조)

(1연) 외세의 힘으로 이룰 수 없는 통일(통일은 우리를 둘러 싼 외부에서 오지 않는다. 즉, 우리 민족의 힘으로 이루어야 한다는 의미겠지요.)

 

너그럽고

빛나는

봄의 그 눈짓(통일의 기운, 통일의 싹)은,

제주에서 두만까지(대유법 / 제주와 두만은 한반도의 남쪽과 북쪽, 즉 우리 땅을 상징)

우리가 디딘

아름다운 논밭(대유법, 우리나라, 우리국토)에서 움튼다.(단정적 어조. 신념 강조/ 움튼다 : 1. 초목 따위의 싹이 새로 돋아 나오기 시작하다. 2. 기운이나 생각 따위가 새로이 일어난다. / 여기서는 2번으로 풀이해야 하겠지요. 모르는 낱말이 나오면 그 뜻을 찾아보되, 이 문장에서 어떤 뜻으로 쓰였나를 생각해 보세요.)

(2연) 자주적인 통일의 기반

 

겨울(분단의 현실↔봄)은,

바다와 대륙 밖(외세, 외부의 힘-분단의 원인)에서

매서운 눈보라(분단의 고통) 몰고 왔지만

이제 올

너그러운 봄은, 삼천리 마을(우리나라, 대유법)마다

우리들 가슴 속에서

움트리라.(통일에 대한 의지적, 예언적 어조)

(3연) 남북 분단의 원인과 그 해결책

 

움터서,

강산(우리 국토, 대유법)을 덮은 그 미움의 쇠붙이(남북 분단 상황에서 미움으로 가득 찬 군사적인 대립과 긴장을 조장하는 무기)

눈 녹이듯 흐물흐물

녹여 버리겠지.(미움으로 가득찬 군사적 대립과 긴장을 끝내고 평화로운 통일의 시대가 옴)

(4연) 통일된 조국의 미래와 예언(우리 국토를 덮고 있는 분단의 갈등과 대립을 녹여버리고, 평화와 화합의 민족 통일을 이루게 될 것이다. / 통일을 바라는 시인의 소망, 나가서 독자들도 통일을 소망해주기를 바라는 마음이 담겨있습니다.)

 

* 자료 출처 : 작품은 신동엽 시인의 <봄은>이고, 

  풀이는 지학사 3학년 국어 참고서를 참고해서 제 생각을 덧붙였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