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어느 날 내가 죽었습니다

[도서] 어느 날 내가 죽었습니다

이경혜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어느 날 오토바이 사고로 단짝친구 재준이 죽는다.

이 책은 중3 유미가 친구 재준이의 죽음 이후 겪는 상실과 애도의 시간을 그리고 있다.

 

재준이가 죽은지 두달여 되었을 때, 재준의 엄마는 유미를 찾아와 재준의 파란 일기장을 건넨다.

유미가 선물해 준 파란 일기장 표지에는

'어느 날 내가 죽었습니다.' 라고 적혀있다.

 

그 속에는, 자신이 죽었다고 가정하고 죽은 사람의 눈으로 자신의 일상을 바라보는 재준이의 하루하루가 적혀있다.

 

재준이의 죽음으로 인해 상실감, 분노, 슬픔, 죄책감 등의 복합적인 감정을 느끼며 힘들어하던 유미는

재준이의 일기를 읽으며 재준이가 얼마나 자신의 시간을 충실하게 아름답게 보냈는지 알게되며

친구의 죽음을 받아들이게 된다.

 

 


"넌 도대체 어떻게 그렇게 오랫동안 꼼짝 않고 있니? 갑갑하지도 않아?"

언젠가 내가 그렇게 물었을 때 재준이는 이렇게 말했다.

"이걸 잘하냐 못하냐는 오로지 그걸 즐기느냐, 버티느냐의 차이야.

즐기면 얼마든지 오래가지만 버티면 금방 끝나. 그게 요령이야." 101


물에 빠졌을 때 주저하지 않고 자신의 첫사랑보다 먼저 건져올릴 사랑하는 친구가 있다는 것,

그 무서운 오토바이를 타고 속력을 낼 만큼의 용기를 불러일으키는 뜨거운 사랑이 그 속에 있다는 것,

찰리 채플린 같은 희극배우가 되겠다는 소중한 꿈이 있다는 것,

 

재준이는 정말 충만한 삶을 살았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RIDE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