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피카소가 모나리자를 그린다면?

[도서] 피카소가 모나리자를 그린다면?

표트르 바르소니 글, 그림/이수원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여태껏 모나리자가 왜 그리도 유명했는지 궁금했는데, 이 책에서 그 궁금증을 풀수 있었다.

 

-왜 모나리자가 그렇게 유명한 거에요? 왜 사람들은 모나리자를 세상에서 제일 아름다운 그림으로 손꼽는 거죠?

-그건 말이야, 다 빈치가 살아 숨 쉬는 것처럼 자연스러운 얼굴을 그림에 담아냈기 때문이야. 그래서 모나리자를 아름답다고 하는 것이지.

 

개인의 성향에 따라 다르게 볼수 있겠지만, 이 책에 담긴 그림들을 보고 나니 레오나르도 다 빈치가 <모나리자>를 얼마나 잘 그렸는지 알수 있다. 아마 대다수가 공감할 것이다. 여기 실린 작품중에 사람처럼 생긴 모나리자의 얼굴은 거의 찾아볼수 없으니까.

다빈치의 <모나리자>가 살아 숨 쉴것 같은지는 직접 박물관에서 봐야 알겠지만, 당췌 적응 안되는 칸딘스키의 추상적 모나리자와 정말 혐오스럽게 그린 샤임 수틴의 모나리자, 추상표현주의 윌렘 드 쿠닝의 <모나리자>는 그림이 너무나도 강렬해서 무섭게 느껴지기 까지 한다.

 

-한 화가의 그림 세계를 이해하고, 좋아하게 되려면, 그 화가의 그림을 아주 많이 봐야 한단다. 네가 수틴 그림을 여러번 본다면, 분명히 아름답다고 생각하게 될거야.

 

-베이컨 전시회는 보러 가지 않을래요.

-좀 더 자라면 생각이 달라질지도 몰라. 베이컨이 원한 것은 단지 추악한 겉모습을 보여 주는 것이 아니라 그것의 가장 깊은 내장까지 그려 내는 것이었어. 마치 심장을 뜯어내서 생명의 박동을 포착하려 한것과 같단다.

 

책속의 아이가 말하는 것처럼 이들이 그들의 생각을 자신의 스타일로 표현하여 유명해 졌다고는 하지만 그림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졌다고 이들의 그림이 좋아지는건 아니다. 나 역시 여전히 이들의 그림이 적응이 안되는건 예나 지금이나 같은것 같다.

 

이 책을 통해 중고등학교 시절 아무런 생각없이 그저 달달달 외웠던 인상파, 입체파등에 대해 쉽게 이해할수 있었던것 같다. 같은 인상파라도 그들 나름대로의 화풍이 있었다는 점도 구체적으로 이야기해주고 있어 이해하기가 훨씬 쉬웠다.

 

-세잔도 인상주의자인가요?

-색만 사용한다는 점에서는 그렇지. 하지만 다른 인상주의자들과는 반대로 빛을 표현하기 위해 색을 쓰지는 않았어. 사물이 가진 독특한 형태와 구조를 살리기 위해 색을 사용했지...(중략)

-모네는 자신의 눈으로 봤고, 반 고흐는 자신의 마음으로 봤다면, 세잔은 자신의 뇌로 본 거네요. (p.17)

 

아버지와 아들의 대화로 진행되는 이 책은, 어린아이들도 알만한 그 유명한 <모나리자>를 여러 화가들이 자신의 스타일로 표현한 그림들을 나열하면서 그 차이점과 표현기법들을 이야기 해주고 있다. 막연하게 인상파라든가 입체파, 추상파에 대해 막연하게 알고 있었다면 이 책을 통해 체계적이고 알기 쉽게 이야기 해주기 때문에 일반인뿐만 아니라 어린아이들도 쉽게 이해할수 있을거란 생각이 든다.

 

물론 이들의 그림이 엄청난 가치를 띈다고 해도 이들의 그림을 갖고 싶다는 생각은 전혀들지 않는다.

야수파, 표현주의, 인상파,팝아트와 같은 수없이 다양한 장르의 예술이 창조되고 있고, 앞으로 더욱 참신한 예술이 나올지도 모르는 지금, 여전히 내눈에는 전기 인상파의 그림만이 돋보이는것 같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6

댓글쓰기
  • 파랑뉨

    맞아요. 학교다닐때는 무슨 파니 무슨 파니 엄청 외웠었는데... 저는 모나리자가 아름답다고 생각해본적 없는데 아름다운 건가요? 제가 무식한 건가요? ^^

    2013.04.17 22:00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파란토끼13호

    맞아요.저 같이 미술에 문외한인 사람은 같은 그림을 몇번이고 수없이 감상해야 할것 같아요. 그래야 뭔가 보일것 같아요.

    2013.04.18 18:48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미라클

    난 그 중에 몇 개 그림 갖고 싶은게 있던데ㅎ
    그나저나 모나리자가 왜 이토록 유명한가에 대해서는 그냥 읽고 넘겼는데 이 서평 보고 다시 알았네요!! 잘 보고 가요^^

    2013.04.24 16:01 댓글쓰기

PYBLOGWEB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