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출처] m.blog.yes24.com/document/7670124
2014년 2분기 세 번째 <나조> 리뷰도서

 

[세상의 끝에 혼자 서다]

 

 

세상의 끝에 혼자 서다 저자 : 펠리시티 애스턴

 출판사 : 한스미디어

 리뷰 작성 기간 : ~ 5월 16일(금)

 인원 : 20명 

  

 

 

 

남극, 그 텅 빈 광활함 속에 혼자 있다는 건 어떤 느낌일까?


영국 여성 펠리시티 애스턴의 남극 일기를 담은 이 책은, 극지 여행기이기 이전에 자신의 한계에 도전한 한 여성의 온전한 내면일기다.

 

펠리시티 애스턴은 홀로 스키를 타고 남극대륙을 횡단하기로 결심하고 이를 실행에 옮겼다. 이 역사적이고 기록적인 59일의 여정에서 그녀는 내면 깊숙한 자신을 바라보게 되었으며 이 세상에 홀로 있는 것 같은 깊은 고독 속에서 온전한 자신의 모습을 기록했다.

 

남극은 단순한 여행지가 아니다. 더구나 혼자서, 남극대륙을 횡단하는 일은 목숨을 걸어야 하는 담대한 도전이다. 현재까지 세상에서 오직 세 사람만이 혼자 남극대륙을 횡단했다. 두 사람은 남자고 모두 노르웨이인이었다. 이제 34살의 영국 여성 펠리시티 애스턴이 세 번째가 됐다.

 

그녀는 남극대륙에서 두 달 동안 극한의 날씨와 잔혹한 고독 속에서 매일 아침 눈을 뜨면서, 육체적 시련만큼이나 지독한 심리적 인내의 시험장이 될 또 다른 하루를 감당하지 못할 것이라고 여겼다. 안전지대를 벗어나 아주 먼 곳까지 나아가는 모험에 관한 이 매혹적이고 가슴 벅찬 이야기는 우리가 이를 악물고 오늘 하루 온전하게 버텨내기로 결심만 한다면 무엇을 성취할 수 있는지 생생하게 보여준다. 

-------------------------------------------------------

 안녕하세요 리벼c 입니다!

로알 아문센이 남극의 극점을 정복한 지 100여 년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또, 남극에는 우리나라의 세종과학기지가 있지요. 하지만 얼음이 떠다니는 바다, 변덕스럽고 혹독한 날씨 때문에 여전히 남극은 쉽게 접근하기 어려운 곳입니다. 그 남극대륙을 홀로 횡단하기로 결심한 여성이 있습니다. 이번 나조 리뷰 세 번째 도서 『세상의 끝에 혼자 서다』는 바로 세계 최초로 혼자 남극 대륙을 횡단한 여성 펠리시티 애스턴의 59일간의 여정을 담고 있습니다. 광활한 남극의 묘사와 절대 고독과 맞서 싸우는 담대함이 가슴 벅참을 선사할 것입니다.

 

* 기존 클럽과 운영진 아이디는 사용하지 않습니다. 꼭 블로그 방명록을 이용해 주세요.

* 책의 표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도서의 상세정보와 미리보기를 보실 수 있습니다.
책 받으실 주소를 마이페이지의 '기본주소'로 설정해주세요! 방명록에 따로 주소 받지 않습니다. 공지를 읽지 않으셔서 생기는 불이익은 리뷰어클럽에서 책임지지 않습니다.(공지: http://blog.yes24.com/document/4597770)

 

* 리뷰 작성시 아래 문구를 리뷰 맨 마지막에 덧붙여 주세요.^^

* 이 리뷰는 예스24 리뷰어클럽을 통해 출판사에서 도서를 제공받아 작성되었습니다.

 

            ※ 리뷰어클럽 블로그, 처음오셨나요? 
            http://blog.yes24.com/document/7636130

            ---> 이곳을 읽어주세요 ^^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YBLOGWEB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