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거의 모든 전쟁의 역사

[도서] 거의 모든 전쟁의 역사

제러미 블랙 저/유나영 역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난생 처음 펀딩에 참여한 책이라 다른 책과는 다른 애착이 다소 깃드는 것 같은 책이다. 배송 과정에서 그랬는지 외장이 약간 구겨져서 왔는데 큰 불만은 없다. 책장 맨끝에 많은 펀딩 참여자들 이름 중 내 이름이 인쇄되어 있는 것도 색다른 감상을 갖게 한다. 

 

제레미 블랙씨의 저작을 이전에 읽었던 기억은 없다. 본서에 대한 가장 첫인상은 벼르고 걸러서 압축한 전쟁사라는 인상이었다. 전체적으로 약술略述에 약술略述을 담은 저작이라고 여겨졌다. 전체 39장에 결론 장까지 하면 40장의 구성인데 아직 11장까지 읽었을 뿐이다. 감상이라고 남기기에는 여력이 없을 독서지만 텀을 두고 다시 읽을 작정이라 짧은 인상이라도 남기려 한다. 

 

이미 언급했듯 아주 압축하고 긍정적으로 보자면 교과서를 요약한 한 단락처럼 군더더기가 전혀 없다고 해야 하겠다. 그렇다해도 지금까지 읽은 장에서는 전쟁의 원인, 효시에 대한 언급이 거의 없다는 것이 단점 같다. 전쟁 소설 같은 서술을 바란 것은 아니지만 정치적 원인과 지정학적인 접근 등이 있을 줄 알았는데 아쉬움을 숨길 수 없는 서술이었다. 아직까지의 대목에서는 말이다. 

 

반면에 전쟁의 발전 과정에 인간의 호전성과 학습능력의 기능과 금속 기술의 발전, 무기 개선(전차와 합성궁의 개발, 중기병 등 무장 강화 과정), 군사 체계의 개편, 요새와 성의 역할 등을 전쟁사의 흐름과 함께 다룬 면은 당연한 것이면서도 적절히 언급되어 흥미를 지속하게 하는 요소이기도 하다. 사실 수많은 전쟁을 다루는 대다 전쟁의 결과만을 나열한 것만 같은 간략한 언급들이라 역사적 내용들에 대한 배경지식이 풍부한 사람이 아니라면 기억하기도 쉽지 않은 저작이다. 나로서는 읽으면서 동시에 잊고 있는 수준(?)이다. 하지만 전쟁이 발전해 가는 과정을 이해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의의가 큰 독서가 아닌가 한다. 본서를 물론 한 번만 읽지는 않을테지만 읽기를 멈추고 기존에 보유한 책 중 지도로 보는 전쟁 관련 저작과 민족으로 보는 역사와 관련된 책을 먼저 읽고 다시 읽어야 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 책은 몇 번이고 읽을수록 또 다른 얻음이 있을 책이고 배경지식이 더해지면서야 더더욱 깊은 음미가 가능할 책이라는 감상이 든다. 현대전이 가까워지는 대목까지 가면 전쟁하는 인간이 발전시켜나갈 지략과 전술과 무기체계의 변화가 어떠할지 궁금하지 않을 수 없다. 전쟁 자체는 싫어하지만 이미 일어난 전쟁들을 돌아보는 것은 전쟁이 일어나길 바라는 것만큼의 죄책감은 갖지 않아도 되는 게 아닐까 싶다. 게임과 실제 전쟁이 야기하는 여파는 다르겠지만 과거의 전쟁들이 흥미로운 건 나만 그런 것이 아닐 것이다. 전쟁사를 애호하는 많은 분들에게 최고의 아이템이라 하지 않을 수 없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4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하우애

    반복해 읽을수록 깊이 얻을 게 있는 책이라니 무척 유익할 것 같은데요. 그런 책이 있다는 사실이 무척 든든한 요즘입니다. 독서가 힘이 된다고 할까요?
    이번 주도 독서와 사색과 함께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2022.05.30 12:25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이하라

      읽을수록 배움이 더해지는 책을 통해 성장해 가는 것도 이상적인 삶인 듯합니다. 읽고 생각하고 그러면서 커나가는 그런게 살아가는 거구나 느끼는 요즘입니다.
      하우애님께서도 의미 깊고 행복한 하루하루 되세요.^^

      2022.05.30 18:16
  • 파워블로그 모나리자

    펀딩에 참여하신 거군요.. 흥미로운 관심사인데다 펀딩에 참여해서 읽게 된 책이라 뿌듯함도 있을 것 같네요. 전쟁 이야기로는 손자병법을 토대로 한 소설을 예전에 읽었는데 (정말 전쟁은 없어야 하는데) 여러번 읽어도 재미있었어요. 삼국지도 마찬가지였구요. 장군들의 지략에서 배우는 바가 많기 때문에 일단은 흥미로운 시간 되실 것 같아요.
    천천히 시간을 두고 반복해 읽어도 좋을 것 같습니다.
    5월 마무리 잘 하시고 새 한 주도 화이팅 하세요. 이하라님.^^

    2022.05.30 18:33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이하라

      처음으로 펀딩에 참여해 봤습니다.^^ 책이 더 의미 있게 여겨지는 것 같아요. 전쟁사 책이라 저도 전쟁 소재의 책들 같은 흥미진진함을 기대했는데 역사라는 주제이다 보니 그런 재미는 덜한 것 같습니다.
      그래도 전쟁과 관련한 문명의 발전상들을 알수 있어서 의미 있는 독서가 될 것 같아요.
      두고 두고 여러 번 읽으면 배움이 깊을 책이라는 감상이 듭니다.^^
      모나리자님께서도 5월 잘 마무리 하시고 새로운 감성의 6월 되시기 바라겠습니다.^^

      2022.05.30 20:58

PYBLOGWEB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