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태백산맥 3 (개정판)

[eBook] 태백산맥 3 (개정판)

조정래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벌교의 계엄사령관 심재모는 농민들이 왜 경찰과 군을 적대시하는지 그리고 유독 사회주의적 사상을 가진 자들이 더 많은 이유를 알고자 이곳 사정을 잘 아는 이들을 통해 경청하고 배운다. 그래서 나름 농민들의 억울함을 이해하며 그들을 공정하게 대하려 한다. 나름 권력을 가진 자 중 그나마 모범적인 생각을 하는 대표적인 인물이라 할 수 있겠다. 총상을 입었던 안창민을 몰래 치료했던 것이 밝혀져 고초를 겪고 감옥에 투옥되었던 전원장, 간호사와 이지숙은 김범우가 나서주어 집행유예로 풀려난다. 월녀 또한 정하섭을 도왔다는 이유로 고초를 겪고 결국 배 속의 아이를 잃고 감옥에 투옥된다. 마을에 몰래 침투해 어머니의 도움을 받던 배성오는 형의 신고로 군·경찰과 대치 중 사망하고 아들을 잃은 어머니 또한 자살을 선택한다. 이념은 가족 간의 불화를 넘어 원수가 되고 목숨까지 좌지우지하게 되는 비극을 낳을 수 있음을 보여준다. 외서댁은 공산주의자로 산으로 도피한 남편의 아이가 아닌 염상구의 아이를 가진 게 소문나 자살을 시도한다.

 

이승만이 아닌 김구가 남한을 이끌었다면 우리나라의 역사는 어떻게 전개되었을까?’ 하는 아쉬움이 계속 머문다. 사리사욕과 권력욕이 강했던 이승만이 아닌 나라를 먼저 생각했던 인물이 힘을 가지지 못했다는 점이 안타까울 뿐이다. 전라도와 경상도에서 농민봉기가 자주 발생하고 사회주의 사상을 더 높이 평가했던 이유는 이 지역에선 농업이 가장 큰 부분을 차지했기 때문이다. 그리하여 토지개혁에 대한 희망이 컸고 일제 강점기가 끝나면 모두 공정하게 토지를 분배받을 수 있을 거란 기대가 이루어지지 않았기에 반발도 컸다. 이런 지역적 사회적 역사적 맥락을 이해하고 나니 이 지역 사람들이 공산주의 사상을 더 긍정적으로 생각했던 이유를 알게 되었다. 학창 시절 반공교육을 철두철미하게 받았기에 민주주의와 공산주의라는 이분법적인 사고에만 머물러 이런 역사적 진실은 전혀 알지 못했었다. 나이가 들어 띄엄띄엄 알게 되던 것을 넘어 이 책을 통해 시간의 흐름대로 역사를 알아갈 수 있는 참 귀한 책이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5

댓글쓰기
  • 파워블로그 모모

    저 역시 만약 김구 선생님이 이끌었다면 어땠을까..라는 생각을 종종 합니다. 읽으면서 왜 농민봉기가 그 지역에 일어났는지...알게 되었네요.

    2022.09.23 17:03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삶의미소

      농경사회가 주를 이루었던 시기에 다른 지역보다 훨씬 더 농사에 기반을 둔 지역들이 동학농민운동도 크게 일어나고 사회주의 사상을 더 선호했는지 알게 되니 그 지역 사람들의 한이 그만큼 컸으리라 짐작이 되더라구요. 이렇게 친절하게 설명을 해주시는 조정래 작가님 덕분에 많이 배우고 있습니다 ^^

      2022.09.25 23:21
  • 스타블로거 cOcOgOOn

    벌교에서 소대장 생활을 했었는데....조정래문학관이 동네에 있었지요. 오랜만에 들어본 지명이라 반갑네요...심재모사령관은 나름 좋은 사람이었네요....

    2022.09.23 17:18 댓글쓰기
    • 스타블로거 삶의미소

      벌교에 조정래문학관이 있군요 ~ 전 몰랐네요 ㅎㅎ
      심재모사령관은 일제청산이 안 된 것에도 반감을 가지고 있고 최대한 지역주민들을 이해하고 공정한 시선을 가지려고 노력하는 인물로 묘사되서 호감형이라 할 수 있지요^^

      2022.09.25 23:23
  • 달빛망아지

    삶의미소님 태백산맥 읽으시는군요. 저 <토지> 끝나면 이 책 읽기 독서모임 모집해볼까 하고 있었는데. 조정래 작가님 책 한 번 도전해보고 싶었거든요. 이 작품도 역사에 기반한 소설이니 독서모임에서 나눌 만한 화두가 많겠지요?

    2022.09.25 02:16 댓글쓰기

PYBLOGWEB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