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백수의 크리스마스

[도서] 백수의 크리스마스

조동신 저

내용 평점 5점

구성 평점 5점

기독교라는 종교를 믿지도 않으면서 크리스마스에는 왠지 모르게 설렘을 느낀다. 왠지 모를 설렘은 마음을 따뜻하게 해주어 배려와 용서로 이어지게 한다. 그런데 조동신의 장편소설 《백수의 크리스마스》의 주인공 백오만의 이 번 크리스마스는 '느낌이 좋지 않다.' 누나 부부와 함께 사는 아니 얹혀사는 오만은 취준생의 어려움을 북카페 아르바이트로 해결해 보려고 했다. 그런데 오만이 면접 보는 그 시간, 북카페에서 도단 사건이 발생한다.

 

북카페 사장이 가장 아끼는 책이 사라지고 오만은 졸지에 용의자가 된다. 그렇게 오만의 특별한 크리스마스 이야기는 시작된다. 미스터리한 사건을 하나, 둘 해결해 가는 오만의 추리가 이 소설에 재미와 흥미를 주고 있다면 오만이 풀어낸 미스터리 속에 담긴 이야기는 이 소설을 따뜻하게 해주고 있다. 따스한 온기를 품은 미스터리는 가슴과 머리를 동시에 만족시켜준다.

 

크리스마스에는 달력을, 선물을, 특별한 빵을 그리고 트리를이라는 네 개의 소제목이 알려주듯이 이 이야기는 어느 백수가 맞이하게 된 특별한 크리스마스를 배경으로 한 흥미로운 미스터리 소설이다. 특별한 날에는 언제나 특별한 음식이 떠오르고는 한다. 작가는 크리스마스를 대표하는 특별한 빵과 케이크에서부터 이야기를 풀어내기 시작한다. 그 이야기는 재벌 집 크리스마스트리로 이어진다. 크리스마스트리에서 집안의 가보家寶인 다이아몬드 별이 없어진다.

 

작지만 커다란 울림이란 말을 다시 한번 생각나게 하는 소설이다. 가슴 따뜻한 이야기와 미스터리한 이야기가 균형을 잡으며 조화를 이루는 멋진 매력을 뿜어내는 책이다.

 

"자음과 모음으로부터 도서를 제공받았습니다."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YBLOGWEB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