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익숙한 것과의 결별

[도서] 익숙한 것과의 결별

구본형 저

내용 평점 4점

구성 평점 4점

이 책을 산 것은 1998년이다. 그동안 서재만 지켜오다가 최근에 구본형씨의 다른 책들처럼 최근에 읽었다. 당시에 회사 선배 대리가 책상 한켠에 두고 꾸준히 이 책을 읽고 있던 모습이 지금도 떠오른다. 나는 당시에 IBM 이라는 안정된 직장에 다니던 구본형씨가 이 책을 써서 베스트셀러 작가가 된 것 자체가 놀랍다. 그런 시도가 멋지다. 나도 따라하고픈 삶이다. 1998년에 구입한 책을 2004년 여름에 되어서야 읽고 있으려니, 책 초반 IMF 시대를 배경으로 도덕 불감증과 개혁 필요성을 운운할 때는 '옛날 이야기군' 하는 마음이 들었으나, 이어 변화와 저항에 대해서 저자의 이야기를 들을 때는 현재 회사에서의 일들과 개인적인 안주에 대해서 생각하며 깊이 공감하게 되었고, 이어 자신을 위해 두시간의 시간을 써라는 멘트는.. 내 직장 생활 시작 이후의 삶에서 가장 소중하게 생각하는 철칙과도 같아 또 공감. 이분의 다른 책들처럼 줄을 치고 싶은 내용이 많았다. 줄을 치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라, 책에서 배우고 느낀 것들을 내 삶으로 승화하는 것이 더 중요하겠지만. 시간을 내어 자신의 욕망에 대해서 깊이 생각하는 것, 늘 생각하는 것이지만 사실 늘 어렵다. 이 책에 이어 두번째로 나왔던 '낯선 곳에서의 아침'을 읽어보기로 마음먹었다. 출판된지 조금 된 책이지만, 누구나 한번 꼭 읽어볼만한 책이다.

[인상깊은구절]
- 나는 마음에 드는 길을 따를 것이다. (공자) - 욕망을 잃은 삶은 죽은 것이다. 재미가 없다. - 가장 확실하게 미래를 준비하는 법은 바로 미래를 만들어내는 것이다. - 하고 싶고, 잘하는 일에 시간과 힘을 집중할수록, 더욱 더 다른 사람의 전문성을 요구한다. 바로 휴먼 네트워크가 중요해진다. - 마음속 깊은 곳으로부터 견딜 수 없는 그리움으로 다가오는 욕망에 귀를 기울이라. 그리고 욕망이 흐르는 대로 일상을 바꾸어가라. 하고 싶은 것을 함으로써 즐거운 전문가가 되라. 욕망만큼 강력한 자기 격려는 없다. - 하루에 적어도 두 시간 이상은 자신의 욕망을 위해 사용하라. - 부를 만들어낼 수 있는 것은 전문적인 지식과 정보이다. 이것이 지식 사회의 본질이다. - 승리는 선수 교체가 이어지는 순간과 개인의 질주로 이어지는 고도의 팀워크에 의존한다.(ex : 쇼트 트랙 계주) - 부지런함은 미덕이지만, 무엇을 위한 부지런함인지가 더욱 중요하다. - 가치를 만드는 사람만이 언제나 필요한 사람이다. - '총론 찬성, 각론 반대'라는 유명한 어록은 바로 저항의 대표적인 형태이다. - 개혁은 미래의 관점에서 현재를 볼 때에만 가능한 것이다. - 신념이 없는 리더십이란 없다. 그리고 알베르트 슈바이처의 말대로 '모범이 곧 리더십'인 것이다. 신념과 모범은 그냥 생기는 것이 아니다. - 개혁의 성공에는 스피드가 매우 중요하다. 장기전은 개혁 세력의 패배를 의미한다. - 우리가 변화를 두려워 하는 것은 바라지 않아서가 아니라, 익숙한 생활이 주는 기득권을 잃어버릴까 두려워서이며, 일상 생활의 편안함을 놓치기 싫어서이다. - 오늘날 기업이 원하는 새로운 자격은 그 일을 하고 싶어하는 욕망과, 그 일을 잘 할 수 있는 능력이다. - 진정한 실업은 청춘을 바친 직장에서 쫓겨나는 것이 아니다. 자신을 위해 하고 싶고, 할 수 있는 일을 찾지 못하는 것이다. - 마음을 바꾸면 세상이 달라진다. (석가) 상황을 변화시킬 수 없다면, 이 상황을 해석하는 자신의 관점을 변화시켜라. - 꿈은 나를 위해 존재하지만, 다른 사람과의 관계 속에서 이루어진다. 나는 꿈의 실현을 통해 다른 사람의 즐거움에 기여하는 것이다. 그리고 다른 사람의 기쁨을 통해, 내 꿈의 의미는 확장된다. 욕망은 공익에 기여하는 모습으로 실현되어야 한다. - 불행은 자기 밖에서, 다른 사람이 가치있다고 인정해주는 무엇인가를 자신의 행복의 조건으로 생각할 때부터 찾아오기 시작한다. - 정말 바보는, 알고도 못하는 사람들이다. - 인생이란, 하고 싶은 일을 하기 위해 주어진 시간이다. 그리고 그 의미의 해석은 각 개인에게 달려 있다. 자기와의 화해는 그리움으로 남아 있는 욕망을 찾아 그것을 풀어줄 때 찾아오는 것이다. - 마음 속에 항상 뿌리 깊은 욕망을 가지고, 그 일에 시간을 쓸 수 있는 자신만의 비밀과 행복을 가져야 한다. 좋은 욕망을 사랑하고, 항상 그 곁에 있어 함께 시간을 보낼 수 있다는 것이 행복한 것이다. 연애가 그렇듯이, 한 욕망에 빠져 있는 사람들은 다른 욕망에 쓸 수 있는 시간이 없다. - 하루에 두 시간은 자신만을 위해 써라. 꿈을 현실로 만들어주는 것은 꿈에 쏟은 시간의 양이다. 선택한 욕망에 시간을 걸어라.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YBLOGWEB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