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블로그 전체검색

대체로 책을 사서 보는 편이지만, (학교) 도서관에 책을 주문하는 이유는 다른 사람들도 봤으면 좋겠다 싶어서 주문을 넣는다. 

요즘은 종이책을 보는 사람이 별로 없어서 그런지 이제는 주문하는대로 다 사준다. 

예전에는 내가 몇십권 신청하면 10권 정도만 사줬는데...

하지만 그 책들을 빌릴 일은 거의 없다. 나는 봤으니까^^

 

좋은 책들이니 대출이 되겠지만, 그래도 노파심에...그 책들을 읽도록 학생들에게 강권한다. 

독서록을 써 오면 생기부에 써줄테니 얼른 읽어오라며^^

기한을 주면 그나마 실행력이 높아진다.

또는 수행평가나 각종 대회에 필독도서에 리스트를 넣는다. 제발 책 좀 읽으라고!!!

 

저번주에는 최근 1년 이내 구입한 책들을 우리반 아이들에게 한권씩 선물하며 원격수업동안 독서록을 써 오게 했다. 내가 밑줄도 긋고, 북다트도 꽂아두었던 좋은 책들이었지만, 내가 사랑하는 아이들에게 더 사랑받기를 바라며 분양했다. 

 

이제 다시 책장을 채울 차례다 ^0^

 
취소

댓글쓰기

저장
덧글 작성
0/1,000

댓글 수 0

댓글쓰기
첫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PYBLOGWEB1